요한계시록 20:4


계 20:4 또 내가 보좌들을 보니 거기에 앉은 자들이 있어 심판하는 권세를 받았더라 또 내가 보니 예수를 증언함과 하나님의 말씀 때문에 목 베임을 당한 자들의 영혼들과 또 짐승과 그의 우상에게 경배하지 아니하고 그들의 이마와 손에 그의 표를 받지 아니한 자들이 살아서 그리스도와 더불어 천 년 동안 왕 노릇 하니

아마겟돈 전쟁 후 천년왕국이 도래할 때 그 나라에서 왕 노릇 할 자들의 스펙이 묘사된다. 그 스펙은 예수의 증인, 순교자, 짐승의 표를 받지 아니한 자이다. 여기엔 학벌이나 가문, 세상적 성취가 없다. ‘네 아버지 뭐하시냐?’는 질문은 학교나 직장, 심지어 군대에서도 들어봤던 질문이었다. ‘어느 학교 나왔어요?’도 마찬가지였다. ‘지금 뭐하시죠?’라는 질문도 같은 맥이다.

예수님을 증거한 사람이었나..가 일차항목이다. 예수께서 그리스도라는 사실을 증거하는 삶을 살고 있는가. 현대의 한국교회는 야성적인 증인의 영성을 잃어버렸다. 거기엔 나도 포함된다. 둘째가 말씀 때문에 목베임을 당한 자이다. 예수님에 대한 절개로 세상의 공격을 받거나 현실적 희생을 당한 적이 있던가. 그러면서도 믿음으로 감사하며 찬양했던가. 앞으로 짐승의 표가 아니면 수퍼마켙에 들어갈 수 없는 현실이 생전에 닥친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

천년왕국과 그 후에 오게 될 천국에서 원하는 스펙은 지금 이 세상이 좋아하는 스펙과 아무런 상관이 없다. 노벨상을 수상할만한 업적도 그 나라에선 관심이 없다. 그렇다고 주어진 일터에서 불성실해도 된다는 말은 아니다. 인생살이의 초점을 어디에 둘 것인가, 무엇이 가장 귀중한가의 문제에 대해선 복음적인 정리가 되어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증인의 영성과 순교자적 영성을 정비해야 한다. 제일 중요한 스펙이다.

*말씀 때문에 목을 베이는 것과 같은 아픔을 겪어야 할 때 피하지 않고 오히려 기뻐하겠습니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고전 10:13 사람이 감당할 시험 밖에는 너희가 당한 것이 없나니 오직 하나님은 미쁘사 너희가 감당하지 못할 시험 당함을 허락하지 아니하시고 시험 당할 즈음에 또한 피할 길을 내사 너희로 능히 감당하게 하시느니라 앞서 바울은 출애굽 1세대에게 일어난 슬픈 일들을 언급했다. 그들은 전무후무한 기적들을 체험했음에도 광야에서 자주 시험에 들었다. 빈번하게 일어

고전 9:25 이기기를 다투는 자마다 모든 일에 절제하나니 그들은 썩을 승리자의 관을 얻고자 하되 우리는 썩지 아니할 것을 얻고자 하노라 금메달을 바라보며 훈련하는 선수들의 공통점은 절제다. 식생활의 절제, 시간관리의 절제, 멘탈의 절제, 심지어 운동량의 절제에 이르기까지 그 폭은 상당히 넓다. 절제가 안 된다는 것은 본능에 무릎꿇는 것을 의미한다. 사실상

고전 8:12-13 이같이 너희가 형제에게 죄를 지어 그 약한 양심을 상하게 하는 것이 곧 그리스도에게 죄를 짓는 것이니라 그러므로 만일 음식이 내 형제를 실족하게 한다면 나는 영원히 고기를 먹지 아니하여 내 형제를 실족하지 않게 하리라 다신교 사회였던 고린도에는 우상제사에 드려진 음식들이 시장에 나돌았고, 비신자의 집에 초청받을 경우 그 집에서 섬기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