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사기 16:13

삿 16:13 들릴라가 삼손에게 이르되 당신이 이 때까지 나를 희롱하여 내게 거짓말을 하였도다 내가 무엇으로 당신을 결박할 수 있을는지 내게 말하라 하니 삼손이 그에게 이르되 그대가 만일 나의 머리털 일곱 가닥을 베틀의 날실에 섞어 짜면 되리라 하는지라



그 들릴라가 점점 괴력의 실체에 접근한다. 삼손은 적어도 머리 쪽만큼은 다가가지 말아야 했다. 들릴라의 계속된 미혹에 그는 점점 무너져 간다. 새 활줄에서 새 밧줄로, 그 다음에는 머리털 일곱 가닥으로 비밀의 실체에 가까이 가면서도 여전히 깨닫지 못한다. 여러 일을 당하면서도 감을 잡지 못한다.


재앙은 갑자기 다가오지 않는다. 지나치지 말아야 할 신호를 보내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 신호를 보고 멈추면 치명적인 타격은 막을 수 있다. 삼손의 또 하나의 결정적 미스는 자신에게 임하신 여호와의 영을 인격적으로 대하지 못한 것이다. 여쭙지도 않고, 분별하지도 않은 채 함정으로 걸어들어간다.


그렇게 난장을 저지르는데도 하나님은 여전히 그에게 돌이킬 기회를 주신다. 그러나 삼손은 그 기회를 고스란히 지나친다. 성경은 덮어 놓았고 선지자에게는 귀를 기울이지 않았다. 내가 혹시 분별 못하는 뭔가는 없을까. 간수해야 할 마지막 울타리는 보호하고 있는가. 울타리가 나를 보호하지만 나도 그 울타리를 보호해야 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28:6-7 여호와를 찬송함이여 내 간구하는 소리를 들으심이로다 여호와는 나의 힘과 나의 방패이시니 내 마음이 그를 의지하여 도움을 얻었도다 그러므로 내 마음이 크게 기뻐하며 내 노래로 그를 찬송하리로다 지금 다윗의 형편은 ‘무덤에 내려가는 자’와 같다. 악을 행하는 자로부터 죽음의 위협이 파도처럼 너울거리는 상황이다. 앞 부분에서 그 환난을 토로한

시 27:4 내가 여호와께 바라는 한 가지 일 그것을 구하리니 곧 내가 내 평생에 여호와의 집에 살면서 여호와의 아름다움을 바라보며 그의 성전에서 사모하는 그것이라 왕이요 능란한 군지휘관이자 시인이기도 했던 다윗이 가장 바라던 한 가지가 있었다. 그것은 성전에서 여호와의 아름다움을 바라보며 그 안에 거하는 은혜였다. 율법을 지키지 않으면 돌에 맞아 죽던 추

시 26:1-2 내가 나의 완전함에 행하였사오며 흔들리지 아니하고 여호와를 의지하였사오니 여호와여 나를 판단하소서 여호와여 나를 살피시고 시험하사 내 뜻과 내 양심을 단련하소서 본문의 완전함은 성경 원어를 감안할 때 ‘성실함’, ‘순수함’등의 뜻을 가지는 단어다. 즉 무오함이 아니라 신실함을 의미한다. 본문의 배경을 압살롬의 반란 상황으로 추정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