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국이 삶에 들어오는 입구ㅣ19-02-03


눅 23:39-43

39 달린 행악자 중 하나는 비방하여 이르되 네가 그리스도가 아니냐 너와 우리를 구원하라 하되

40 하나는 그 사람을 꾸짖어 이르되 네가 동일한 정죄를 받고서도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아니하느냐

41 우리는 우리가 행한 일에 상당한 보응을 받는 것이니 이에 당연하거니와 이 사람이 행한 것은 옳지 않은 것이 없느니라 하고

42 이르되 예수여 당신의 나라에 임하실 때에 나를 기억하소서 하니

43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오늘 네가 나와 함께 낙원에 있으리라 하시니라

예수께서 십자가에 달리실 때 양쪽에 두 행악자(criminal-흉악범) 중 한 명이 인생 막판에 예수님께로부터 낙원 입장을 허락받게 됩니다.

1. 죄를 다루시는 예수님의 관점

오른편 강도는 그 때문에 피해를 입은 사람에게는 악몽 같은 존재일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예수님은 그를 낙원으로 데려가십니다. 죄는 미워했지만 죄인은 사랑하셨기 때문입니다. 죄와 사람을 분리해서 보시는 것이 예수님의 관점입니다.

예수님은 피해자와 가해자가 아니라 인간의 영혼과 죄 사이를 가르기 위해서 오신 분입니다. 누구든지 예수님의 은혜로 회심하면 하나님께 나갈 수 있는 것입니다.

필립 얀시의 말을 유념합시다~

"그리스도인들에게는 모두 ‘은혜로 치유된 눈’이 필요하다. 하나님이 우리에게 그토록 풍성히 부어주신 은혜가 다른 이들에게도 얼마든지 임할 수 있음을 볼 줄 아는 눈이다."

2. 죄인들을 다루시는 예수님의 마음

주님은 우리가 긍휼의 마음을 가지고 영혼들의 연약함을 품기 원하십니다.

눅 23:34 이에 예수께서 이르시되 아버지 저들을 사하여 주옵소서 자기들이 하는 것을 알지 못함이니이다 하시더라...

이런 마음은 우리에게도 가능합니다. 스데반을 보십시오.

행 7:59-60 그들이 돌로 스데반을 치니 스데반이 부르짖어 이르되 주 예수여 내 영혼을 받으시옵소서 하고 무릎을 꿇고 크게 불러 이르되 주여 이 죄를 그들에게 돌리지 마옵소서 이 말을 하고 자니라

우리도 용서받았음을 기억하며 가족을, 친지와 이웃을 용서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용서를 막는 것이 있다면 어떤 것들일까요?

3. 천국을 불러들이는 문

예수님은 가시는 곳마다 천국의 은혜가 필요한 장소에서, 천국의 은혜가 필요한 사람들에게 용서를 통해서 천국의 은혜가 임하게 하셨습니다.용서는 천국을 확장시킵니다. 우리는 우리를 향한 예수님의 용서가 천국이 열리게 한 것임을 기억해야 합니다. 가족을 용서하고, 동료를 용서하고, 친지와 지인을 용서하십시오.

구정절기에 사람들을 만날 때, 주님의 관점을 가지고, 주님의 마음을 가지고 모든 관계에서 긍휼과 은혜를 풀어내는 천국의 통로가 되시기를 소망합니다. 우리가, 내가 먼저 그 문을 열어놓아야 합니다.

주일설교 전체영상 보기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