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19:16~17

욥 19:16-17 내가 내 종을 불러도 대답하지 아니하니 내 입으로 그에게 간청하여야 하겠구나 내 아내도 내 숨결을 싫어하며 내 허리의 자식들도 나를 가련하게 여기는구나



하나님의 ‘울타리’가 존재한다. 그 울타리가 유효할 때 욥은 모두가 존중하는 VIP였다. 그 사실은 사탄도 인정한 바다. 욥 1:10 주께서 그와 그의 집과 그의 모든 소유물을 울타리로 두르심 때문이 아니니이까… 이 울타리가 잠시 거두어지자 욥의 위상은 추락한다. 가족들조차 그를 경원한다.


불원간 이 세상을 덮어왔던 하나님의 울타리가 완전히 거두어질 날이 올 것이다. 그 결과 일어나는 일이 계시록의 대환난이다. 천국은 하나님의 울타리가 완벽한 곳이다. 반면 지옥은 철저하게 그 울타리로부터 영원토록 외면당하는 곳이다. 여전히 욥의 환난은 특별한 섭리에 기인한 것이지만, 그가 겪는 실존적 고통은 하나님 울타리의 유무가 현실에서 얼마나 극명한 차이를 주는지를 알려준다.


욥이 겪는 처절한 고통은 십자가 그늘이 얼마나 복된 곳인가를 절감케 한다. 나의 연약함으로 울타리에 틈이 생길 수 있고 사탄이 출입하며 괴로움을 겪게 할 수 있다. 울타리 부재현상을 느낄 때, 속히 성찰과 회개의 길로 가야한다. 욥과 유사한 경우라면 오래참음의 열매가 필요하다. 나의 불찰로 인해 울타리가 손상된 부분은 없는지 살펴야 한다. 아이가 엄마 품을 찾듯 하나님의 품을 찾아들어간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고전 10:13 사람이 감당할 시험 밖에는 너희가 당한 것이 없나니 오직 하나님은 미쁘사 너희가 감당하지 못할 시험 당함을 허락하지 아니하시고 시험 당할 즈음에 또한 피할 길을 내사 너희로 능히 감당하게 하시느니라 앞서 바울은 출애굽 1세대에게 일어난 슬픈 일들을 언급했다. 그들은 전무후무한 기적들을 체험했음에도 광야에서 자주 시험에 들었다. 빈번하게 일어

고전 9:25 이기기를 다투는 자마다 모든 일에 절제하나니 그들은 썩을 승리자의 관을 얻고자 하되 우리는 썩지 아니할 것을 얻고자 하노라 금메달을 바라보며 훈련하는 선수들의 공통점은 절제다. 식생활의 절제, 시간관리의 절제, 멘탈의 절제, 심지어 운동량의 절제에 이르기까지 그 폭은 상당히 넓다. 절제가 안 된다는 것은 본능에 무릎꿇는 것을 의미한다. 사실상

고전 8:12-13 이같이 너희가 형제에게 죄를 지어 그 약한 양심을 상하게 하는 것이 곧 그리스도에게 죄를 짓는 것이니라 그러므로 만일 음식이 내 형제를 실족하게 한다면 나는 영원히 고기를 먹지 아니하여 내 형제를 실족하지 않게 하리라 다신교 사회였던 고린도에는 우상제사에 드려진 음식들이 시장에 나돌았고, 비신자의 집에 초청받을 경우 그 집에서 섬기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