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누가복음 6:12-13


눅 6:12-13 이 때에 예수께서 기도하시러 산으로 가사 밤이 새도록 하나님께 기도하시고 밝으매 그 제자들을 부르사 그 중에서 열둘을 택하여 사도라 칭하셨으니



하나님은 사람을 통해 일하신다. 직접 일하시는 경우는 대부분 심판을 집행하실 때이다. 구원의 역사를 위해서는 사람을 택하셔서 훈련시키시고 사용하신다. 사도로 뽑힌 제자들은 예수님의 승천 이후 이 땅에 남아서 예수님의 일을 그대로 이어갈 사람들이다. 예수님 입장에선 자신의 분신과도 같은 사람들이다.


이들을 택하실 때 주님은 철야기도 하셨다. 누가복음의 특징 중 하나가 ‘기도’의 강조이다. 다른 복음서에 비해 기도가 두드러지게 강조된다. 기도하며 택하시고 기도하며 사역하신다. 누가는 사도행전도 기록했는데 그의 기록에 성령의 능력에 대한 사례가 많은 것은 우연이 아니다. 기도가 그 능력의 원천이었음을 암시하는 것이다.


인생과 환경을 주도적으로 다루어나가려면 능력이 필요한데 그 능력은 기도를 통해 주님을 가까이 할 때 공급된다. 한국교회도 한창 때엔 철야기도에도 열심이었다. 이젠 심야기도로 바뀌었고, 그마저 기도 시간이 점점 짧아지는데 빈 자리는 더 늘어간다. 능력받는데에 기도 이외에 왕도는 없다. 하나님의 뜻을 이루는 일에도 예수님처럼 기도가 앞서야 한다. 기도하시는 주님의 모습이 어른거린다. 그 모습도 닮아야 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삼상 3:10 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했던 시대에 새로운 시즌을 여시고자 사무엘을 부르신다. 하나님은 들어야 할 사람이 듣고 반응할 때까지 네 번을 부르셨다. 하나님의 음성에 반응하면서 한 시대가 가고 한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사

삼상 2:30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내가 전에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 영원히 행하리라 하였으나 이제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결단코 그렇게 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를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를 내가 경멸하리라 엘리는 말 안듣는 아들들을 징계한 후, 하나님 앞에 회개하게 해야 했다. 하나님을 존중하

삼상 2:20-21 엘리가 엘가나와 그의 아내에게 축복하여 이르되 여호와께서 이 여인으로 말미암아 네게 다른 후사를 주사 이가 여호와께 간구하여 얻어 바친 아들을 대신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하였더니 그들이 자기 집으로 돌아가매 여호와께서 한나를 돌보시사 그로 하여금 임신하여 세 아들과 두 딸을 낳게 하셨고 아이 사무엘은 여호와 앞에서 자라니라 엘리는 대제사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