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10:7-8

마 10:7-8 가면서 전파하여 말하되 천국이 가까이 왔다 하고 병든 자를 고치며 죽은 자를 살리며 나병환자를 깨끗하게 하며 귀신을 쫓아내되 너희가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라



예수님은 천국, 즉 하나님 나라가 가까이 왔음을 선포하시고 병든 자를 고치시고 귀신을 쫓아내셨다. 이젠 제자들에게 같은 일을 하라 하신다. 예수님의 승천 이후, 이 일은 교회에 맡겨진다. 그래서 교회는 예수님의 십자가로 하나님 나라가 열렸음을 선포하고 병든 자를 고치고 귀신을 쫓아내어 영혼을 구원하고 온전케 하는 일이 중심에 있게 해야 한다.


여기서의 천국은 죽으면 가게 될 소위 ‘천당’만을 의미하지 않는다. 천당에 가기 전, 천당에 갈 사람의 마음에 임하는 하나님의 나라도 포함한다. 즉, 사랑의 하나님의 통치를 따르는 사람의 마음에 임하는 하나님의 나라다(눅 17:21). 마음에 인한 하나님 나라는 영원의 차원에 실재하는 하나님 나라의 통로가 된다. 지금도 하나님께서 좌정하신 곳으로의 연결이 이 땅에 치유의 기적을 가져온다.


초대교회는 이런 이적이 충만했다. 이를 목격한 세상은 교회를 두려워했다. 제국의 핍박 아래서 초대교인들이 기꺼이 순교의 길을 선택한 데에는 하나님 나라에 대한 소망과 확신이 가득했던 까닭이다. 초대교회의 능력도 사모하지만 더욱 사모하는 것은 그 영성이다. 세상의 한계를 적확히 파악한, 그래서 무엇을 붙들어야 할지를 잘 알았던 그 영성이 그립다. 성령께서 내면에서 각성케하시지 않으면 얻을 수 없는 변화이기 때문이다. 이미 천국이 열렸다. 소속과 색깔을 분명히 해야 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3:12

딤후 3:12 무릇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살고자 하는 자는 박해를 받으리라 신실한 신자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사는 사람이다. 신실한 신자는 세상에서 박해를 받기 쉽다. 그 박해는 은근한 따로부터 왕따, 혹은 비난이나 인신공격 등을 포함한다. 이유는 세상과 다른 길을 가기 때문이다. 야고보는 경건이란 ‘자기를 지켜 세속에 물들지 않는 것

디모데후서 3:1~2

딤후 3:1-2 너는 이것을 알라 말세에 고통하는 때가 이르러 사람들이 자기를 사랑하며 돈을 사랑하며 자랑하며 교만하며 비방하며 부모를 거역하며 감사하지 아니하며 거룩하지 아니하며 바울은 말세가 깊어질 수록 두드러지는 현상을 ‘자기 사랑’으로 본다. 이른바 자기 중심성이다. . 안타깝게도 모든 인간은 아담의 타락 이래, 이런 성향에 물든 세상에 태어나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