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예레미야 48:13~14

렘 48:13-14 이스라엘 집이 벧엘을 의뢰하므로 수치를 당한 것 같이 모압이 그모스로 말미암아 수치를 당하리로다 너희가 어찌하여 말하기를 우리는 용사요 능란한 전사라 하느냐

벧엘은 북왕국 이스라엘의 초대왕 여로보암이 금송아지를 세운 곳이고 대대로 우상숭배의 원죄적 장소로 찍힌 곳이다. 한편 모압은 그모스라는 전쟁의 신을 섬겼다. 인신제사를 서슴치 않으며 능란한 전사의 기세를 구했다. 그러나 벧엘도 모압도 수치를 당한다. 그 금송아지나 그모스 우상이 그들을 끝내 지켜주지 못했다. 벧엘은 앗수르가 초토화시켰고 모압은 주전 581년에 바벨론에 멸망당한다.

벧엘의 금송아지는 여호와의 이름을 도용했다. 여로보암은 그 금송아지가 이스라엘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올린 너희의 신이라고 오도했다(왕상 12:28). 이 우상숭배는 거의 3세기 가량 지속되었다. 선민이었음에도, 여호와를 섬긴다면서도 실상은 우상이었다. 정략과 욕망, 자기안전에 치중한 세상성의 승리였다. 출애굽 당시 아론과 이스라엘이 금송아지를 만들어 절했던 죄는 이렇게 반복되고 먹혔다.

그모스 숭배는 싸우고 죽이고 이기려는 욕망에서 비롯되었다. 사랑과 섬김과 용서는 없다. 때가 차매 하나님은 그들이 수치당할 것을 정하신다. 사탄의 기세에 편승하여 버텨 왔지만 결국은 심판을 받는다. 가장 뼈아픈 건 벧엘의 금송아지다. 금송아지가 선민에게 먹혔듯 그 성향은 오늘날 교인들에게도 먹힐 수 있기 때문이다. 은정이 세상성이나 육성을 심히 경계하는 이유이다. 이렇게 뿌리깊은 죄성을 불로 태우시는 성령님의 역사를 간청한다.

*우리 안에 성령의 불로 태워져야 할 본성적 어둠이 존재합니다. 깨끗이 태워주시고 정결하게 씻어주시옵소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열왕기상 5:3-4ㅣ4월 13일

왕상 5:3-4 당신도 알거니와 내 아버지 다윗이 사방의 전쟁으로 말미암아 그의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위하여 성전을 건축하지 못하고 여호와께서 그의 원수들을 그의 발바닥 밑에 두시기를 기다렸나이다 이제 내 하나님 여호와께서 내게 사방의 태평을 주시매 원수도 없고 재앙도 없도다 다윗은 전장에서 피를 많이 본 까닭으로 성전건축을 할 수 없었다. 대신 성전을

열왕기상 4:29-30ㅣ4월 12일

왕상 4:29-30 하나님이 솔로몬에게 지혜와 총명을 심히 많이 주시고 또 넓은 마음을 주시되 바닷가의 모래 같이 하시니 솔로몬의 지혜가 동쪽 모든 사람의 지혜와 애굽의 모든 지혜보다 뛰어난지라 애굽의 지혜는 탁월했다. 오늘날로 치면 수퍼파워인 미국에 비할 수 있다. 애굽의 지혜보다 뛰어났다는 것은 최고의 찬사다. 지혜는 삶을 윤택하게 하고 형통하게 하지만

열왕기상 4:4-6ㅣ4월 11일

왕상 4:4-6 여호야다의 아들 브나야는 군사령관이요 사독과 아비아달은 제사장이요 나단의 아들 아사리아는 지방 관장의 두령이요 나단의 아들 사붓은 제사장이니 왕의 벗이요 아히살은 궁내대신이요 압다의 아들 아도니람은 노동 감독관이더라 솔로몬의 인사 배치에 관한 내용이 소개된다. 공동체의 안정과 성장은 은사배치와 팀웤이 핵심이다. 은사는 사역을 즐거이 행하게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