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계시록 13:5-6


계 13:5-6 또 짐승이 과장되고 신성모독을 말하는 입을 받고 또 마흔두 달 동안 일할 권세를 받으니라. 짐승이 입을 벌려 하나님을 향하여 비방하되 그의 이름과 그의 장막 곧 하늘에 사는 자들을 비방하더라

적그리스도의 활동이 묘사되고 있다. 그는 후삼년반 때에 본색을 드러내고 숭배를 요구하며 하나님을 대적한다. 바울도 이에 대해 예언한 적이 있다.

살후 2:3-4 누가 어떻게 하여도 너희가 미혹되지 말라 먼저 배교하는 일이 있고 저 불법의 사람 곧 멸망의 아들이 나타나기 전에는 그 날이 이르지 아니하리니 그는 대적하는 자라 신이라고 불리는 모든 것과 숭배함을 받는 것에 대항하여 그 위에 자기를 높이고 하나님의 성전에 앉아 자기를 하나님이라고 내세우느니라

하나님께서 휴거를 통해 이 땅에서 교회를 들어올리시면 불법의 사람을 통제할 힘이 사라지기에 적그리스도가 대놓고 활동하게 되는 것이다.

지금도 신앙생활 가운데서 비슷한 양상은 전개될 수 있다. 기도하는 교회가 들리면 불법이 대놓고 설치게 되듯, 기도와 말씀이 약해지면 불법의 기운이 설칠 수 있다. 은혜의 기운이 지배하게 하느냐, 불법의 기운이 지배하게 하느냐의 싸움은 여전히진행되고 있는 것이다. 아담의 타락으로 온 세상이 악한 자 안에 처했기에 일어나는 일이다.

기도와 말씀으로 깨어있어야 한다. 짜투리 시간도 거룩하게 변화시킬 필요가 있다. 디테일에서도 악한 영이 활동하기 때문이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14:4

출 14:4 내가 바로의 마음을 완악하게 한즉 바로가 그들의 뒤를 따르리니 내가 그와 그의 온 군대로 말미암아 영광을 얻어 애굽 사람들이 나를 여호와인 줄 알게 하리라 하시매 무리가 그대로 행하니라 출애굽한 이스라엘이 이상하게도 바닷가에 장막을 치자 바로가 군대를 동원한다. 상식적으로는 이스라엘이 말도 안되는 자살행위를 한 것과 같다. 바로는 독 안에 든

출애굽기 13:5-6

출 13:5-6 여호와께서 너를 인도하여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 곧 네게 주시려고 네 조상들에게 맹세하신 바 젖과 꿀이 흐르는 땅에 이르게 하시거든 너는 이 달에 이 예식을 지켜 이레 동안 무교병을 먹고 일곱째 날에는 여호와께 절기를 지키라 출애굽은 아브라함에게 하신 약속이 430년 만에 성취된 사건이다.

출애굽기 12:40-41

출 12:40-41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에 거주한 지 사백삼십 년이라 사백삼십 년이 끝나는 그 날에 여호와의 군대가 다 애굽 땅에서 나왔은즉 출애굽한 이스라엘은 ‘여호와의 군대’로 불리운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군대로 부르셨다. 출애굽 이후로 수많은 싸움이 기다리고 있음을 암시한다. 싸움의 상대는 내면의 불신앙으로부터 외부의 이방족속들까지 다양했다. 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