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일서 5:5-6

요일 5:5-6 예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믿는 자가 아니면 세상을 이기는 자가 누구냐 이는 물과 피로 임하신 이시니 곧 예수 그리스도시라 물로만 아니요 물과 피로 임하셨고 증언하는 이는 성령이시니 성령은 진리니라



성육신과 십자가의 대속의 은총이 없다면 우리에겐 소망이 없다. 예수님은 하나님의 아들로서 십자가에 달리사 구원의 길을 여심으로 죄와 세상과 마귀를 이길 수 있는 은총을 받게 하셨다. 공적으로 메시야임을 드러난 사건이 세례받으실 때였다. 구속의 완성은 십자가에서 피흘리시며 죽임당하실 때였다. 이 모든 것이 진리임을 성령께서 증거하시기 시작하셨다. 물과 피와 성령의 증거이다.


초대교회 때에 영지주의자들이 교회를 혼란케 했다. 그들은 세례받으심은 인정했지만 십자가의 대속을 인정하지 않았다. 그들은 구원을 위해 특별한 지식(영지)을 채우는데 중심을 두었다. 본문은 그런 이단의 오류를 지적하고 경계하기 위해 씌여졌다. 이단은 처음엔 비슷하게 시작하다가 어느 시점부터 십자가만으로는 안되는 것처럼 분위기를 만들고 성경 이외에 뭔가를 더 알아야 한다고 하거나 누군가를 등장시킨다.


성육신과 십자가의 대속, 사랑의 표식이 중요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하나님의 아들이 사람의 몸을 입고 역사 속에 뛰어들어 오셨다는 것, 십자가에서 인류의 죄짐을 지고 우리 대신 하나님의 진노를 받으셨다는 것, 이렇게 열린 구원의 은총을 입은 사람은 그 하나님의 사랑에 힘입어 지식이나 공로보다 사랑의 도구가 된다는 사실이다. 성령님은 이런 믿음으로 사랑의 길을 가도록 도우시는 분이다. 오늘도 어디에서 무엇을 하든 이 진리를 굳게 붙들어야 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5:8-9

출 5:8-9 또 그들이 전에 만든 벽돌 수효대로 그들에게 만들게 하고 감하지 말라 그들이 게으르므로 소리 질러 이르기를 우리가 가서 우리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자 하나니 그 사람들의 노동을 무겁게 함으로 수고롭게 하여 그들로 거짓말을 듣지 않게 하라

출애굽기 4:24-26

출 4:24-26 모세가 길을 가다가 숙소에 있을 때에 여호와께서 그를 만나사 그를 죽이려 하신지라 십보라가 돌칼을 가져다가 그의 아들의 포피를 베어 그의 발에 갖다 대며 이르되 당신은 참으로 내게 피 남편이로다 하니 여호와께서 그를 놓아 주시니라 그 때에 십보라가 피 남편이라 함은 할례 때문이었더라 이 본문은 난해구절로 알려져 있지만 핵심은 간단하다.

출애굽기 4:19

출 4:19 여호와께서 미디안에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애굽으로 돌아가라 네 목숨을 노리던 자가 다 죽었느니라 하나님은 이스라엘 민족이 처한 곤경도 헤아리셨지만 모세 개인의 애로사항도 헤아리고 계셨다. 하나님은 애굽에서 모세의 목숨을 노리던 자들의 생사를 다 알고 계셨다. 그들의 죽음을 아셨다면 그들이 살았을 때의 동태 또한 아셨을 것이다. 모세를 간수했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