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요한계시록 6:7-8


계 6:7-8 넷째 인을 떼실 때에 내가 넷째 생물의 음성을 들으니 말하되 오라 하기로 내가 보매 청황색 말이 나오는데 그 탄 자의 이름은 사망이니 음부가 그 뒤를 따르더라 그들이 땅 사분의 일의 권세를 얻어 검과 흉년과 사망과 땅의 짐승들로써 죽이더라

계시록 6장은 전천년설에 의하면 7년 대환난의 서막을 묘사한다. 왜 7년 환난인가? 구약 다니엘서 9장에 등장하는 70이레의 예언을 참조할 필요가 있다(한 이레는 7년을 가리킨다).

단 9:25-26 그러므로 너는 깨달아 알지니라 예루살렘을 중건하라는 영이 날 때부터 기름 부음을 받은 자 곧 왕이 일어나기까지 일곱 이레와 예순두 이레가 지날 것이요 그 곤란한 동안에 성이 중건되어 광장과 거리가 세워질 것이며 예순두 이레 후에 기름 부음을 받은 자가 끊어져 없어질 것이며 장차 한 왕의 백성이 와서 그 성읍과 성소를 무너뜨리려니와 그의 마지막은 홍수에 휩쓸림 같을 것이며 또 끝까지 전쟁이 있으리니 황폐할 것이 작정되었느니라

일곱 이레(49년 간)는 에스라와 느헤미야의 지도 하에 예루살렘이 중건이 시작된 때를 말하고, 예순두 이레(434년 간)는 예루살렘 성벽을 쌓기 시작하면서부터 십자가 사건에 이르기까지이다. 마지막 한 이레는 교회시대가 끝나면서 닥쳐오는 대환난의 시대를 예고하는 것으로 보는 것이다. 본문의 청황색 말은 세계적으로 약 1/4에 해당하는 생물들이 죽는 재앙이 닥칠 것을 암시한다.

대환난은 그간 땅에 쌓인 죄업들이 대가를 치루는 심판의 때다. 죄는 하나님의 법에 대한 불순종이다. 계시록은 하나님께서 죄를 그냥 지나치지 않으신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죄를 짓지 말아야 한다. 지은 죄가 있다면 즉각 애통함으로 회개하여야 한다. 묵묵히 하나님의 법을 지키는 순종의 길을 가야 한다. 그러다보면 그 길 끝에서 장차 재림하실 주님을 만나게 될 것이고 영원한 새 땅에서 살게 될 것이다.

*마지막 한 이레의 예고를 보면서 죄와 심판의 엄중함을 깨닫습니다. 정결한 마음 주시옵소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편 45:1,7ㅣ3월 5일

시 45:1 내 마음이 좋은 말로 왕을 위하여 지은 것을 말하리니 내 혀는 글솜씨가 뛰어난 서기관의 붓끝과 같도다 시 45:7 왕은 정의를 사랑하고 악을 미워하시니 그러므로 하나님 곧 왕의 하나님이 즐거움의 기름을 왕에게 부어 왕의 동료보다 뛰어나게 하셨나이다 왕을 위한 찬양시편이다. 여기서의 왕은 만왕의 왕이신 그리스도를 예표한다. 신자는 그리스도의 신부

시편 44:17ㅣ3월 4일

시 44:17 이 모든 일이 우리에게 임하였으나 우리가 주를 잊지 아니하며 주의 언약을 어기지 아니하였나이다 시 44:26 일어나 우리를 도우소서 주의 인자하심으로 말미암아 우리를 구원하소서 본문은 죄로 인해 심판받는 이스라엘 중에서도 충성을 지킨 ‘남은 자’급에 속한 사람이 드릴 법한 내용이다. 주변 풍조가 주의 언약을 어기는 대세임에도 이들은 주를 잊

시편 43:5ㅣ3월 2일

시 43:5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어찌하여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그가 나타나 도우심으로 말미암아 내 하나님을 여전히 찬송하리로다 사람에겐 두 가지의 불안이 있다. 근원적인 불안과 환경에서 오는 불안이다. 근원적 불안은 창조주와의 불화한 상태에서 온다. 이는 중생을 통해 극복할 수 있다. 환경에서 오는 불안은 생존문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