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17:19-20

마 17:19-20 이 때에 제자들이 조용히 예수께 나아와 이르되 우리는 어찌하여 쫓아내지 못하였나이까 이르시되 너희 믿음이 작은 까닭이니라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만일 너희에게 믿음이 겨자씨 한 알 만큼만 있어도 이 산을 명하여 여기서 저기로 옮겨지라 하면 옮겨질 것이요 또 너희가 못할 것이 없으리라



귀신들린 아이를 놓고 제자들이 쩔쩔매고 있을 때 산 아래로 내려오신 예수께서 그 문제를 해결하신다. 얼마 전만 해도 둘 씩 짝지어 나가 병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낸 적이 있던 제자들은 궁금했다. 귀신을 쫓아내지 못한 까닭을 여쭈었을 때 주님은 믿음의 문제를 지적하신다. 겨자씨를 언급하시며 작더라도 제대로 된 믿음만 있으면 못할 것이 없으리라 하신다.


믿음은 영적 지식에 대한 동의를 포함하지만 그 이상이다. 믿음은 영적 지식을 통해 알게 된 하나님에 대한 신뢰다. 하나님에 대한 신뢰는 하나님의 능력만이 아니라 이미 하나님께서 이루어놓은 것에 대한 신뢰도 포함한다. 예수님의 사역은 철저하게 하나님께서 이루신 것에 바탕했다.


요 5:19 그러므로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아들이 아버지께서 하시는 일을 보지 않고는 아무 것도 스스로 할 수 없나니 아버지께서 행하시는 그것을 아들도 그와 같이 행하느니라


순전한 믿음은 내 안에서 성령께서 이루시는 현상이다. 하나님의 나라와 나와 환경을 연결시키는 일은 나의 경험이나 소원으로 이루어질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순간순간 믿음의 주요 온전케 하시는 주님이 나를 강권하시며 나를 통해 나타나시는 과정이다. 따라서 그 분이 나타나실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는 것이 관건이다. 예수님께서 철저하게 아버지를 의탁하신 것과 같다. 오늘도 겨자씨 믿음을 구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37:34 여호와를 바라고 그의 도를 지키라 그리하면 네가 땅을 차지하게 하실 것이라 악인이 끊어질 때에 네가 똑똑히 보리로다 하나님의 도는 하나님에게 피하는 자의 방패가 된다(시 18:30). 그 도를 지킴이 하나님의 날개 아래에 들어가게 하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도를 지킨다는 것은 하나님의 법을 따라 행하는 것을 말한다. 하나님이 사랑이시기에 사랑의

시 37:7-9 여호와 앞에 잠잠하고 참고 기다리라 자기 길이 형통하며 악한 꾀를 이루는 자 때문에 불평하지 말지어다분을 그치고 노를 버리며 불평하지 말라 오히려 악을 만들 뿐이라 진실로 악을 행하는 자들은 끊어질 것이나 여호와를 소망하는 자들은 땅을 차지하리로다 세상은 악한 꾀를 시도하는 자들이 즐비하다. 종종 그들의 시도는 형통한 것처럼 보일 때도 많다

시 36:7-8 하나님이여 주의 인자하심이 어찌 그리 보배로우신지요 사람들이 주의 날개 그늘 아래에 피하나이다 그들이 주의 집에 있는 살진 것으로 풍족할 것이라 주께서 주의 복락의 강물을 마시게 하시리이다 주의 인자하심이 보배처럼 여겨지는 마음이 귀하다. 이는 긍휼어린 아가페, 즉 은혜를 말한다. 은혜가 귀히 여겨지지 않는 마음은 다른 것을 보배로 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