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17:19-20

마 17:19-20 이 때에 제자들이 조용히 예수께 나아와 이르되 우리는 어찌하여 쫓아내지 못하였나이까 이르시되 너희 믿음이 작은 까닭이니라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만일 너희에게 믿음이 겨자씨 한 알 만큼만 있어도 이 산을 명하여 여기서 저기로 옮겨지라 하면 옮겨질 것이요 또 너희가 못할 것이 없으리라



귀신들린 아이를 놓고 제자들이 쩔쩔매고 있을 때 산 아래로 내려오신 예수께서 그 문제를 해결하신다. 얼마 전만 해도 둘 씩 짝지어 나가 병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낸 적이 있던 제자들은 궁금했다. 귀신을 쫓아내지 못한 까닭을 여쭈었을 때 주님은 믿음의 문제를 지적하신다. 겨자씨를 언급하시며 작더라도 제대로 된 믿음만 있으면 못할 것이 없으리라 하신다.


믿음은 영적 지식에 대한 동의를 포함하지만 그 이상이다. 믿음은 영적 지식을 통해 알게 된 하나님에 대한 신뢰다. 하나님에 대한 신뢰는 하나님의 능력만이 아니라 이미 하나님께서 이루어놓은 것에 대한 신뢰도 포함한다. 예수님의 사역은 철저하게 하나님께서 이루신 것에 바탕했다.


요 5:19 그러므로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아들이 아버지께서 하시는 일을 보지 않고는 아무 것도 스스로 할 수 없나니 아버지께서 행하시는 그것을 아들도 그와 같이 행하느니라


순전한 믿음은 내 안에서 성령께서 이루시는 현상이다. 하나님의 나라와 나와 환경을 연결시키는 일은 나의 경험이나 소원으로 이루어질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순간순간 믿음의 주요 온전케 하시는 주님이 나를 강권하시며 나를 통해 나타나시는 과정이다. 따라서 그 분이 나타나실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는 것이 관건이다. 예수님께서 철저하게 아버지를 의탁하신 것과 같다. 오늘도 겨자씨 믿음을 구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사사기 2:3

삿 2:3 그러므로 내가 또 말하기를 내가 그들을 너희 앞에서 쫓아내지 아니하리니 그들이 너희 옆구리에 가시가 될 것이며 그들의 신들이 너희에게 올무가 되리라 하였노라 하나님은 가나안 땅이 깨끗이 비워지길 원하셨다. 온 땅이 하나님에 대한 무지와 죄악으로 가득했지만 시범적으로 택하신 땅만큼은 믿음의 백성들에 의해 정화되기 원하셨다. 하나님은 아브라함에게

사사기 1:27-28

삿 1:27-28 므낫세가 벧스안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다아낙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돌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이블르암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므깃도와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들을 쫓아내지 못하매 가나안 족속이 결심하고 그 땅에 거주하였더니 이스라엘이 강성한 후에야 가나안 족속에게 노역을 시켰고 다 쫓아내지 아니하였더라 여호수아의

사사기 1:14-15

삿 1:14-15 악사가 출가할 때에 그에게 청하여 자기 아버지에게 밭을 구하자 하고 나귀에서 내리매 갈렙이 묻되 네가 무엇을 원하느냐 하니 이르되 내게 복을 주소서 아버지께서 나를 남방으로 보내시니 샘물도 내게 주소서 하매 갈렙이 윗샘과 아랫샘을 그에게 주었더라 갈렙 일가의 활약은 여전하다. 거인족을 내쫓고 헤브론을 차지한 갈렙은 역시 믿음으로 나서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