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17:19-20

마 17:19-20 이 때에 제자들이 조용히 예수께 나아와 이르되 우리는 어찌하여 쫓아내지 못하였나이까 이르시되 너희 믿음이 작은 까닭이니라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만일 너희에게 믿음이 겨자씨 한 알 만큼만 있어도 이 산을 명하여 여기서 저기로 옮겨지라 하면 옮겨질 것이요 또 너희가 못할 것이 없으리라



귀신들린 아이를 놓고 제자들이 쩔쩔매고 있을 때 산 아래로 내려오신 예수께서 그 문제를 해결하신다. 얼마 전만 해도 둘 씩 짝지어 나가 병도 고치고 귀신을 쫓아낸 적이 있던 제자들은 궁금했다. 귀신을 쫓아내지 못한 까닭을 여쭈었을 때 주님은 믿음의 문제를 지적하신다. 겨자씨를 언급하시며 작더라도 제대로 된 믿음만 있으면 못할 것이 없으리라 하신다.


믿음은 영적 지식에 대한 동의를 포함하지만 그 이상이다. 믿음은 영적 지식을 통해 알게 된 하나님에 대한 신뢰다. 하나님에 대한 신뢰는 하나님의 능력만이 아니라 이미 하나님께서 이루어놓은 것에 대한 신뢰도 포함한다. 예수님의 사역은 철저하게 하나님께서 이루신 것에 바탕했다.


요 5:19 그러므로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아들이 아버지께서 하시는 일을 보지 않고는 아무 것도 스스로 할 수 없나니 아버지께서 행하시는 그것을 아들도 그와 같이 행하느니라


순전한 믿음은 내 안에서 성령께서 이루시는 현상이다. 하나님의 나라와 나와 환경을 연결시키는 일은 나의 경험이나 소원으로 이루어질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순간순간 믿음의 주요 온전케 하시는 주님이 나를 강권하시며 나를 통해 나타나시는 과정이다. 따라서 그 분이 나타나실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는 것이 관건이다. 예수님께서 철저하게 아버지를 의탁하신 것과 같다. 오늘도 겨자씨 믿음을 구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5:8-9

출 5:8-9 또 그들이 전에 만든 벽돌 수효대로 그들에게 만들게 하고 감하지 말라 그들이 게으르므로 소리 질러 이르기를 우리가 가서 우리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자 하나니 그 사람들의 노동을 무겁게 함으로 수고롭게 하여 그들로 거짓말을 듣지 않게 하라

출애굽기 4:24-26

출 4:24-26 모세가 길을 가다가 숙소에 있을 때에 여호와께서 그를 만나사 그를 죽이려 하신지라 십보라가 돌칼을 가져다가 그의 아들의 포피를 베어 그의 발에 갖다 대며 이르되 당신은 참으로 내게 피 남편이로다 하니 여호와께서 그를 놓아 주시니라 그 때에 십보라가 피 남편이라 함은 할례 때문이었더라 이 본문은 난해구절로 알려져 있지만 핵심은 간단하다.

출애굽기 4:19

출 4:19 여호와께서 미디안에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애굽으로 돌아가라 네 목숨을 노리던 자가 다 죽었느니라 하나님은 이스라엘 민족이 처한 곤경도 헤아리셨지만 모세 개인의 애로사항도 헤아리고 계셨다. 하나님은 애굽에서 모세의 목숨을 노리던 자들의 생사를 다 알고 계셨다. 그들의 죽음을 아셨다면 그들이 살았을 때의 동태 또한 아셨을 것이다. 모세를 간수했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