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애굽기 12:13

출 12:13 내가 애굽 땅을 칠 때에 그 피가 너희가 사는 집에 있어서 너희를 위하여 표적이 될지라 내가 피를 볼 때에 너희를 넘어가리니 재앙이 너희에게 내려 멸하지 아니하리라



장자가 죽는 재앙을 당하자 바로는 완고함을 꺾고 항복한다. 똑같은 재앙은 이스라엘을 빗겨갔다. 어린 양의 피를 받아 문에 바름으로 얻은 구원이다. 다시 생명을 얻은 것과 같은 구원이며 종살이로부터의 자유와 해방을 포함한 완벽한 구원이다. 그 피의 은총은 멀리 가나안의 젖과 꿀도 예비하고 있었다. 죽임을 당한 어린 양의 대속의 희생이 어마어마한 변화를 가져왔다.


그 피를 문에 바른 집 안에 누가 있든지 문제되지 않았다. 출애굽 이후의 행적을 볼 때 이스라엘 중에는 기질적으로 골치아픈 사람이 적지 않았다. 그들 중에는 불평을 양산했던 소위 ‘잡족’도 포함되어 있었다(12:38). 그럼에도 피를 바른 집 안에 있으니 재앙으로부터 보호받았다. 어린 양의 피는 예수님의 보혈이다. 보혈로 상징되는 십자가의 대속의 은혜는 그 피를 의지하는 이로 구원을 얻게 한다.


계시록은 ‘일찍이 죽임을 당하신 어린 양’(5:6)에게 세세토록 찬송과 존귀를 돌리는 천상의 에배를 묘사한다. 그 피가 나를 영원한 사망과 영벌에서 건지고 죄의 종에서 벗어나 하나님의 존귀한 자녀가 되게 했다. 이 은혜로 나는 멸망당하지 않는다. 하나님의 나라를 누리며 그 나라를 풀어낸다. 오직 이 은혜 때문이다. 나는 주 보혈 아래에 사는 존재다. 오늘도 나는 내 마음의 문에 믿음의 우슬초로 그 피를 듬뿍 바른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29:42

출 29:42 이는 너희가 대대로 여호와 앞 회막 문에서 늘 드릴 번제라 내가 거기서 너희와 만나고 네게 말하리라 아침 저녁으로 드리는 상번제의 규례다. 상번제는 속죄보다 교제에 초점이 있다. 여호와를 생각하며 그 하루를 의탁하고 안식의 시간 또한 여호와께 의뢰하는 패턴이다. 상번제의 패턴은 철저하게 하나님 중심으로 돌아가는 일상을 의미한다. 아무리 바빠

출애굽기 29:4-5

출 29:4-5 너는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회막 문으로 데려다가 물로 씻기고 의복을 가져다가 아론에게 속옷과 에봇 받침 겉옷과 에봇을 입히고 흉패를 달고 에봇에 정교하게 짠 띠를 띠게 하고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제사장으로 위임하는 절차가 지시된다. 물로 씻기고 거룩한 에봇을 입게 했다. 이후에도 성소의 직무를 행할 때마다 수족을 씻어야 했다. 은혜와 긍휼

출애굽기 28:2-3

출 28:2-3 네 형 아론을 위하여 거룩한 옷을 지어 영화롭고 아름답게 할지니 너는 무릇 마음에 지혜 있는 모든 자 곧 내가 지혜로운 영으로 채운 자들에게 말하여 아론의 옷을 지어 그를 거룩하게 하여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라 대통령을 접견하는데 런닝셔츠만 입고 가는 경우는 없다. 상대에 따라 그에 상응하는 의전이 필요한 법이다. 본문에서 하나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