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02.12ㅣ고전 16:17-19


 

고전 16:17-19 내가 스데바나와 브드나도와 아가이고가 온 것을 기뻐하노니 그들이 너희의 부족한 것을 채웠음이라그들이 나와 너희 마음을 시원하게 하였으니 그러므로 너희는 이런 사람들을 알아 주라 아시아의 교회들이 너희에게 문안하고 아굴라와 브리스가와 그 집에 있는 교회가 주 안에서 너희에게 간절히 문안하고

바울과 고린도 성도들의 마음을 시원하게 했다면 분명 주님의 마음도 시원하게 했을 것이다. 바울은 이런 사람들을 알아주라고 추천한다. 닮아야 한다는 말이다. 나는 주님을 시원하게 해드리고 있는걸까. 시원한가 답답한가의 여부는 기대에 얼마나 부응하는가에 좌우된다. 나는 주님의 기대에 부응하고 있는가.

모든 상황에서 최대한 믿음의 길을 따라가려 애쓰는 거 하나 말고는 주님을 시원스럽게 해드리고 있는지 자신이 없다. 모든 상황 속에서 주님의 생각을 헤아려보려 하고, 주님의 인도를 받으려고 애쓰고 그거 하나 말고는 부끄러운 것 뿐이다. 주님은 누군가에게 나를 알아주라고 하실 수 있을까.

스데바나와 브드나도와 아가이고.. 이들은 고린도교회의 부족한 것을 채워준 사람이었다. 무엇을 채웠을까 당시 고린도교회는 바울이 개척한 교회였다. 우상천지에 그리스도의 피값을 치루고 세워진 교회였다. 그들은 바울의 선교로 새로이 세워진 교회를 든든하게 하는 일을 했을 것이다. 고린도교회의 부족한 것을 채우는 데에 힘을 다했고 그것이 주님을 시원하게 한 것이다.

*은정 가족들에게

바울은 스데바나와 브드나더와 아가이고를 기뻐했습니다. 바울이 개척한 교회의 부족한 것을 채워주었기 때문입니다. 그것이 바울과.. 주님의 마음을 시원하게 했습니다. 치유와 회복의 길을 트기 위해 세워진 은정의 부족한 것을 채우는데에 힘을 다하겠습니다^^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28:6-7 여호와를 찬송함이여 내 간구하는 소리를 들으심이로다 여호와는 나의 힘과 나의 방패이시니 내 마음이 그를 의지하여 도움을 얻었도다 그러므로 내 마음이 크게 기뻐하며 내 노래로 그를 찬송하리로다 지금 다윗의 형편은 ‘무덤에 내려가는 자’와 같다. 악을 행하는 자로부터 죽음의 위협이 파도처럼 너울거리는 상황이다. 앞 부분에서 그 환난을 토로한

시 27:4 내가 여호와께 바라는 한 가지 일 그것을 구하리니 곧 내가 내 평생에 여호와의 집에 살면서 여호와의 아름다움을 바라보며 그의 성전에서 사모하는 그것이라 왕이요 능란한 군지휘관이자 시인이기도 했던 다윗이 가장 바라던 한 가지가 있었다. 그것은 성전에서 여호와의 아름다움을 바라보며 그 안에 거하는 은혜였다. 율법을 지키지 않으면 돌에 맞아 죽던 추

시 26:1-2 내가 나의 완전함에 행하였사오며 흔들리지 아니하고 여호와를 의지하였사오니 여호와여 나를 판단하소서 여호와여 나를 살피시고 시험하사 내 뜻과 내 양심을 단련하소서 본문의 완전함은 성경 원어를 감안할 때 ‘성실함’, ‘순수함’등의 뜻을 가지는 단어다. 즉 무오함이 아니라 신실함을 의미한다. 본문의 배경을 압살롬의 반란 상황으로 추정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