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고린도전서 15:3~4

고전 15:3-4 내가 받은 것을 먼저 너희에게 전하였노니 이는 성경대로 그리스도께서 우리 죄를 위하여 죽으시고 장사 지낸 바 되셨다가 성경대로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사


바울이 전한 복음의 내용이 소개된다. 핵심은 십자가와 부활로 이루어진 대속의 은혜이다. 이는 엄연한 역사적 사실이다. 성자 하나님이 역사 속으로 뛰어들어 오셨고 역사적 사건을 통해 구원을 이루셨다. 동정녀 탄생이라는 특별한 조건으로부터 십자가에서의 죽음이라는 속죄의 절차, 그리고 사망을 이기신 부활의 승리가 부인할 수 없는 명백한 사건을 통해 사실적으로 이루어졌다. 이는 몽환이나 신화, 혹은 가설적 영해 같은 것이 아닌 것이다.


이천 년 전 팔레스타인 땅에서 처참하게 벌어진 한 십자가 처형 사건을 진리로 깨닫고 받아들이게 하신 분은 성령님이시다. 바울의 회심에서부터 기독교를 극렬히 핍박했던 로마제국의 전환에 이르는 변화는 십자가의 대속을 진리로 깨닫게 하신 성령님의 역사로만 설명이 가능하다. 로마의 다신교 우상 파워와 물질주의, 그리스의 이성주의, 검투사로 대표되는 쾌락주의의 뿌리깊은 저항과 반발을 넘어서서 십자가를 붙들고 예수 신앙의 길을 간다는 것은 기적이었다.


성령님은 오늘날에도 그런 기적을 가능하게 하신다. 신자는 성령님을 통해서만이 하나님에게 속한 모든 은총을 깨닫고 누린다. 갈수록 세속화와 반기독교적 성향을 더하는 요즘 세태를 생각할 때 복음과 성령의 콜라보를 통해 주어지는 충만한 은혜가 절급하다. 내일이 성령강림절이다. 복음과 성령만이 내 영혼이 살 길이며 교회가 살 길이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삼상 4:21-22 이르기를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고 아이 이름을 이가봇이라 하였으니 하나님의 궤가 빼앗겼고 그의 시아버지와 남편이 죽었기 때문이며 또 이르기를 하나님의 궤를 빼앗겼으므로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였더라 사무엘에게 들린 음성 그대로 엘리 가문에 대한 심판이 집행됐다. 아울러 블레셋과의 전쟁에 패함으로 이스라엘에게서도 하나님의

삼상 3:10 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했던 시대에 새로운 시즌을 여시고자 사무엘을 부르신다. 하나님은 들어야 할 사람이 듣고 반응할 때까지 네 번을 부르셨다. 하나님의 음성에 반응하면서 한 시대가 가고 한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사

삼상 2:30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내가 전에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 영원히 행하리라 하였으나 이제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결단코 그렇게 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를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를 내가 경멸하리라 엘리는 말 안듣는 아들들을 징계한 후, 하나님 앞에 회개하게 해야 했다. 하나님을 존중하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