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명기 2:25

신 2:25 오늘부터 내가 천하 만민이 너를 무서워하며 너를 두려워하게 하리니 그들이 네 명성을 듣고 떨며 너로 말미암아 근심하리라 하셨느니라

출애굽 제2세대, 즉 여호수아세대를 향한 말씀이다. 에돔과 모압을 건들지말라 하신 하나님은 이제 아모리족속의 정리를 명하시면서 가나안정복의 수순을 밟게 하신다. 그 과정에서 천하만민이 너희를 두려워 할 것이라고 격려하신다. 원래 세상이 믿는 자를 두려워하는 것이 정석이다. 믿는 자와 함께 하신 하나님 때문이다. 이를 위해선 하나님의 나타나심이 필요하다. 이스라엘의 경우 출애굽사건과 그 여정은 충분한 전시효과도 거둔 셈이다. 광야 40년이 준 유익이다.

이제 하나님은 가나안 정복이라는 본게임을 2세대인 여호수아세대에게 맡기신다. 이들은 광야에서 신앙연단의 집중코스를 거쳤다. 어렸을 때부터, 혹은 태어나면서부터 선대그룹의 명암을 보며 하나님과의 관계를 어떻게 이루어야 하는지를 배운 사람들이다. 광야에서 그네들에겐 오로지 여호와 뿐이었다. 하나님의 권능을 시청각적으로 체험하는 실전같은 훈련과정이었다. 역시 광야 40년이 준 유익이다.

광야가 자녀들을 단단하게 키운 셈이다. 하나님만 바라보며 크다보니 세상이 겁나지 않았다. 오히려 세상이 겁을 냈다. 나에게 광야가 필요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이른바 광야적 영성관리이다. 그게 안되면 세상을 이기기 어렵기 때문이다. 광야 40년에는 명암이 있다. 1세대의 죽음과 강력한 믿음세대의 성장이다. 죽어야 할 것이 죽으면서 하나님만 의뢰할 때 세상을 능히 이기는 자가 될 수 있다. 나와 우리 공동체가 그렇게 변화되기를 소망한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방언(5) 고전 13:8 사랑은 언제까지나 떨어지지 아니하되 예언도 폐하고 방언도 그치고 지식도 폐하리라 예언과 방언은 그 활동이 그치는 때가 온다. 은사는 영원한 것이 아니라 한시적인 도구인 것이다. 이들은 생래 부패한 본성과 자기중심성으로 인해 하나님의 의중을 잘 헤아리지 못하는 연약함으로 인해 주어졌다. 또한 사탄의 공격과 세상의 미혹으로부터 자신

방언(4) 롬 8:27 마음을 살피시는 이가 성령의 생각을 아시나니 이는 성령이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를 위하여 간구하심이니라 성령께서 신자를 위해 대신 기도하시는 것을 ‘대도’라고도 한다. 방언은 대표적인 대도이다. 방언은 성령께서 하나님의 뜻대로 간구하시는 기도로서 나의 지성이 미치지 못하는 부분을 헤아리시고 채워주시려는 은총이다. 방언이 많을 수록 좋

방언(3) 고전 14:4 방언을 말하는 자는 자기의 덕을 세우고 예언하는 자는 교회의 덕을 세우나니 방언은 기도 방언이 있고 예언의 기능을 하는 방언이 있다. 후자의 경우에는 통역이 뒤따른다. 은사가 역동적이었던 초대교회에는 이런 사례가 흔했던 거 같고, 바울은 세 사람 이상을 넘지 않도록 하되 차례를 따라 조화롭게 통역할 것도 권했다(14:27). 개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