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빌립보서 1:6


빌 1:6 너희 안에서 착한 일을 시작하신 이가 그리스도 예수의 날까지 이루실 줄을 우리는 확신하노라

우리의 구원은 예수님의 십자가로 말미암지만, 체험적으로는 성령님의 역사가 먼저다. 즉 십자가의 복음이 진리임을 알게하시는 분이 성령님이시라는 뜻이다. 성령님이 아니면 속죄와 영생에 관한 그 어떤 도리도 마음에 다가오지 않기 때문이다. 그러나 성령님이 역사하시면 엄청난 인식의 변화가 다가온다. 가치관과 세계관이 달라지고 라이프 스타일이 달라진다. 자연히 삶의 목적도 달라진다.

내 안에서 착한 일, 즉 구원과 영생에 속한 일을 이루신 분은 성령님이시다. 성령님은 예수 그리스도의 피값을 치루고 구원받은 내 안에 오셔서 평생공사를 시작하신다. 나의 내면은 쓰레기하치장과 같았다. 예레미야 선지자가 말한 것처럼 만물보다 부패한 마음을 담은 곳이기 때문이다. 성령님은 쓰레기하치장에 오셔서 그곳을 하나님의 성전으로 리모델링하신다. 부패했던 마음을 청결하게 만들고 썩어질 것에 매였던 마음의 초점을 사랑과 영원에 맞추게 하신다.

내 안에 착한 일을 시작하신 성령께서 내주.역사하시고 계시다. 내가 예수님을 얼굴과 얼굴을 마주 대하는 것처럼 마주하게 될 그 날까지 성령님은 그 작업을 끈질기게 이루어가실 것이다. 이와같은 성령님의 모성적인 은총으로 영생의 길에서 떨어지지 않고 천성문을 향해서 나아가고 있는 것이다. ‘견인’이라고도 불리우는 이 은혜가 내 평생 나에게 부어지고 있다. 나만 잘하면 된다. 잘해봐야지.

*내가 이런 오랜 사랑, 깊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생각할 수록 감사합니다. 잘 부응하겠습니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골 1:16-17 만물이 그에게서 창조되되 하늘과 땅에서 보이는 것들과 보이지 않는 것들과 혹은 왕권들이나 주권들이나 통치자들이나 권세들이나 만물이 다 그로 말미암고 그를 위하여 창조되었고 또한 그가 만물보다 먼저 계시고 만물이 그 안에 함께 섰느니라 오늘 본문(골 1:15-20)은 초대교회에서 자주 불리던 그리스도찬가다. 여기엔 그리스도의 위격과 권세가

골 1:7-8 이와 같이 우리와 함께 종 된 사랑하는 에바브라에게 너희가 배웠나니 그는 너희를 위한 그리스도의 신실한 일꾼이요 성령 안에서 너희 사랑을 우리에게 알린 자니라 에바브라는 옥중에서도 바울과 함께 한 신실한 사역자로서 골로새교회를 개척한 사람이었다. 바울은 골로새를 직접 방문한 적은 없었지만 에바브라가 바울이 전하는 복음을 충분히 전달했다. 그

습 3:3-4 그 가운데 방백들은 부르짖는 사자요 그의 재판장들은 이튿날까지 남겨 두는 것이 없는 저녁 이리요 그의 선지자들은 경솔하고 간사한 사람들이요 그의 제사장들은 성소를 더럽히고 율법을 범하였도다 패망을 향해 치닫는 유다 권세자들의 실상이 묘사된다. 행정부는 탐욕으로 가득했고 사법부는 교활했다. 종교인들 역시 세속화에 빠져 버렸다. 하나님의 뜻을 수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