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에스더 2:15

에 2:15 모르드개의 삼촌 아비하일의 딸 곧 모르드개가 자기의 딸 같이 양육하는 에스더가 차례대로 왕에게 나아갈 때에 궁녀를 주관하는 내시 헤개가 정한 것 외에는 다른 것을 구하지 아니하였으나 모든 보는 자에게 사랑을 받더라


당시 아하수에로의 궁내에서는 수많은 비빈들이 왕의 총애를 얻기 위해 필사적인 노력을 했다. 궁녀를 주관하는 내시가 정한 것 이외에도 사람의 마음을 살 수 있게 하는 많은 향품이나 치장을 십분 활용했다. 반면 에스더는 정한 것 외에 다른 것을 구하지 않았다. 사랑의 이치를 간파한 지혜로운 선택이라 할 수 있다.


아가서를 보면 개달의 장막같이 검은 피부라도 사랑에 빠진다면 아무런 걸림이 되지 않는다. 치장이나 화장처럼 주변적인 것에 영향을 받는 마음은 오히려 아슬아슬하다. 그런 치장이나 화장이 사라졌을 때 어떻게 변할지 모르기 때문이다. 실제로 그런 사례들은 주변에 흔하다. 주변적인 것이 아니라 본질에서 마음이 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이유다.


사람의 마음에는 영원을 사모하는 마음, 즉 창조주에 대한 갈망이 있고, 사람에 대한 그리움도 기본적으로 자리잡고 있다. 그런 갈망이나 사모함은 창조주의 손길에서 온 것으로 사랑의 속성을 지닌다. 창조주의 은총을 입으면 가장 순전한 사랑의 기름이 부어진다. 속사람에서 흘러나오는 이 기름부으심은 어떤 향품보다 존귀하며 효과적이다. 에스더에게 부어진 신령한 향품인 셈이다. 이는 보는 자에게 사랑을 받게 한다. 아가페의 기름부으심이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삼상 4:21-22 이르기를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고 아이 이름을 이가봇이라 하였으니 하나님의 궤가 빼앗겼고 그의 시아버지와 남편이 죽었기 때문이며 또 이르기를 하나님의 궤를 빼앗겼으므로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였더라 사무엘에게 들린 음성 그대로 엘리 가문에 대한 심판이 집행됐다. 아울러 블레셋과의 전쟁에 패함으로 이스라엘에게서도 하나님의

삼상 3:10 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했던 시대에 새로운 시즌을 여시고자 사무엘을 부르신다. 하나님은 들어야 할 사람이 듣고 반응할 때까지 네 번을 부르셨다. 하나님의 음성에 반응하면서 한 시대가 가고 한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사

삼상 2:30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내가 전에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 영원히 행하리라 하였으나 이제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결단코 그렇게 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를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를 내가 경멸하리라 엘리는 말 안듣는 아들들을 징계한 후, 하나님 앞에 회개하게 해야 했다. 하나님을 존중하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