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린도전서 16:22

고전 16:22 만일 누구든지 주를 사랑하지 아니하면 저주를 받을지어다 우리 주여 오시옵소서


본문은 주를 사랑하지 않는 상태의 심각성을 경고한다. 주를 사랑할 때 나타나는 현상은 무엇인가. 주를 사모하는 마음, 주의 말씀에 대한 순종, 주의 뜻을 이루고자 하는 열망등이다. 신명기 28장 초반부(1-14절)는 주를 향한 사랑이 구체적으로 어떻게 나타나는지, 그리고 그렇게 사랑하는 자에게 어떤 복이 부어지는지를 설명한다.


반면, 15절부터 시작되는 후반부는 섬뜩하다. 하나님의 말씀을 순종하지 않는데 대한 저주 목록이 잔뜩 열거된다. 모세는 이미 신자와 하나님과의 관계의 핵심이 무엇인가를 설파한 적이 있다. 신 6:4-5 이스라엘아 들으라 우리 하나님 여호와는 오직 유일한 여호와이시니 너는 마음을 다하고 뜻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네 하나님 여호와를 사랑하라. 28장은 사람이 이런 사랑 안에 머물 때와 그 반대편의 경우를 대조한다. 주님의 사랑의 품안에 있음이 축복이다.


저주는 하나님의 심술이나 공격이 아니다. 저주는 사탄의 공격이다. 하나님사랑의 서클을 벗어날 때 닥치는 고난이다. 영적 이치가 그렇다. 아이가 가출하면 스스로 고생을 자초하는 것과 같다. 그래서 그토록 주를 사랑하기를 권하시는 것이다. 나의 자유의지를 잘 다루어야 한다. 이 의지가 주 사랑을 향하도록, 나의 몸이 주를 향해 나아가도록 간수해야 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25:14 여호와의 친밀하심이 그를 경외하는 자들에게 있음이여 그의 언약을 그들에게 보이시리로다 여호와의 친밀하심으로 하나님의 언약을 본 사람 중 대표주자가 구약에선 아브라함, 신약에선 고넬료다. 사도행전은 고넬료가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이었음을 밝힌다(10:22). 하나님은 베드로를 그에게 보내어 복음과 성령을 받게 하시며 오래 전부터 약속된 열방

시 24:7-8 문들아 너희 머리를 들지어다 영원한 문들아 들릴지어다 영광의 왕이 들어가시리로다 영광의 왕이 누구시냐 강하고 능한 여호와시요 전쟁에 능한 여호와시로다 본문은 법궤가 시온산에 준비된 장막에 안치되기 위하여 다윗성에 입성하는 장면을 묘사한다. 이후 시온산은 성전산으로 변모한다. 솔로몬의 제1성전이 지어졌기 때문이다. 시편 저자의 관점에서 문들

시 22:14-15 나는 물 같이 쏟아졌으며 내 모든 뼈는 어그러졌으며 내 마음은 밀랍 같아서 내 속에서 녹았으며 내 힘이 말라 질그릇 조각 같고 내 혀가 입천장에 붙었나이다 주께서 또 나를 죽음의 진토 속에 두셨나이다 시 22편 서두(1절)는 십자가에 달리신 주님의 탄원과 같다. 주님은 극심한 고통 가운데서 22편을 기억하셨던 거다. 본문 역시 십자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