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13:25

욥 13:25 주께서 어찌하여 날리는 낙엽을 놀라게 하시며 마른 검불을 뒤쫓으시나이까


고난이 주는 마음의 짐은 무겁다. 고난이 깊어지거나 길어질 때 사람은 처절하게 자신의 한계를 느낀다. 두려움과 자괴감, 불안 등이 요동치며 결국 나 혼자라는 생각을 떨치지 못하는데 그 혼자 조차도 날리는 낙엽, 마른 검불에 불과함을 절감한다. 고난 자체보다 고난이 주는 심리적 타격이 더 무섭다.


이 세상은 자의와 타의에 의해 겪는 아픔과 불편함이 시도 때도 없이 다가오는 곳이다. 본문 시점의 욥과 달리 십자가를 알고 영생을 알면 고난에 대한 이해 자체가 달라지는 유익이 있다. 그러나 그렇게 되려면 감당케 하시는 은혜가 필요하고 육성이나 이성을 넘어선 영성적 통찰이 필요하다. 이는 성령께서 개입해주셔야 가능한 일이다. 이 성령님의 개입을 수월하게 만드는 조건이 영적 훈련이다.


특수부대원은 포로로 잡혔을 때 고문을 견디는 훈련, 식량없이 배고픔을 견디는 훈련 등을 받는다. 복싱선수들이 일부러 복부에 맞는 훈련을 하는 이유와 같다. 공격이나 타격을 받는 것이 불가피함을 알기에 하는 일이다. 훈련되지 않은 영혼은 고난이 깊어질 때 어떤 길을 갈지 자신하지 못한다. 욥의 아내가 그랬다. 십자가와 영생을 알아도 스스로 영혼을 단련시키는 과정을 가져야 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고전 7:38 그러므로 결혼하는 자도 잘하거니와 결혼하지 아니하는 자는 더 잘하는 것이니라 바울의 결혼관은 철저히 주님과의 관계를 우선한다. 결혼은 인간사회의 모든 제도 중 하나님께서 선제적으로 만드신 제도이다. 이를 통해 사람은 생육하고 번성하여 창조주의 뜻을 펼쳐나간다. 특히 결혼을 통해 세워진 가정은 신앙전승의 통로가 된다. 하나님과 교제하는 부모의

고전 7:15 혹 믿지 아니하는 자가 갈리거든 갈리게 하라 형제나 자매나 이런 일에 구애될 것이 없느니라 그러나 하나님은 화평 중에서 너희를 부르셨느니라 본문은 기혼상태에서 중생한 고린도 교인들 가운데 신앙으로 인해 불화를 겪는 가정을 향한 가이드이다. 비신자인 배우자가 신앙에 대해 핍박하거나 신앙으로 인해 갈라서기를 원한다면 갈리게 하라는 지침이다. 예컨

고전 6:19-20 너희 몸은 너희가 하나님께로부터 받은 바 너희 가운데 계신 성령의 전인 줄을 알지 못하느냐 너희는 너희 자신의 것이 아니라 값으로 산 것이 되었으니 그런즉 너희 몸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라 고린도는 융성한 도시였지만 한 편으론 도덕적 타락의 온상 같았던 지역이었다. 그로인해 당시 ‘고린도사람처럼 되었다’는 표현은 윤리를 저버린 상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