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마태복음 1:16

마 1:16 야곱은 마리아의 남편 요셉을 낳았으니 마리아에게서 그리스도라 칭하는 예수가 나시니라



하나님께서 역사 속에 뛰어들어오셨다. 구약시대에도 종종 신학적으로는 ‘성육신 이전의 그리스도’의 활동으로 해석되는 사건들이 있었지만 성탄으로 시작된 성육신은 그 차원이 다르다. 성자 하나님께서 아예 아기로 태어나사 사람의 자리에 서신 것이다. 사람이 저질러 사람이 책임져야 하는 죄를 대속하시기 위함이다. 사람을 건지시려는 하나님의 투철한 사랑과 열심의 증표다.


선악과를 두실 때부터 만일의 경우를 위해 예비하신 하나님의 카드가 여인의 후손이었다(창 3:15). 문제가 발생하자 즉각 대안으로 제시되었고 세월이 지나 드디어 마리아에게서 성취된다. 그 사이 여인의 후손의 출현을 막으려 가지가지 일들이 있었다. 모세시대의 남아학살, 유대인을 말살하려했던 하만의 음모, 헤롯대왕의 유아학살 등등. 그럼에도 하나님의 계획과 약속은 한 치의 어긋남 없이 이루어졌다.


성육신은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증명한다. 하나님의 나라는 신화가 아니며 실제이고 예수님은 그 나라와 이 땅을 연결시키려 현실 바닥에 뛰어들어 오셨다. 그 덕에 내 인생이 하나님 나라에 연결되고 하나님의 사랑을 받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었다. 하나님의 나라가 나를 위해 움직인다. 이 땅에선 믿음의 용량만큼 누릴 터이지만 나는 근본 하나님 나라에 속했다. 예수님이 그 증거다. 마음이 든든해진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삼상 4:21-22 이르기를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고 아이 이름을 이가봇이라 하였으니 하나님의 궤가 빼앗겼고 그의 시아버지와 남편이 죽었기 때문이며 또 이르기를 하나님의 궤를 빼앗겼으므로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였더라 사무엘에게 들린 음성 그대로 엘리 가문에 대한 심판이 집행됐다. 아울러 블레셋과의 전쟁에 패함으로 이스라엘에게서도 하나님의

삼상 3:10 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했던 시대에 새로운 시즌을 여시고자 사무엘을 부르신다. 하나님은 들어야 할 사람이 듣고 반응할 때까지 네 번을 부르셨다. 하나님의 음성에 반응하면서 한 시대가 가고 한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사

삼상 2:30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내가 전에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 영원히 행하리라 하였으나 이제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결단코 그렇게 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를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를 내가 경멸하리라 엘리는 말 안듣는 아들들을 징계한 후, 하나님 앞에 회개하게 해야 했다. 하나님을 존중하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