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고린도후서 10:17-18

고후 10:17-18 자랑하는 자는 주 안에서 자랑할지니라 옳다 인정함을 받는 자는 자기를 칭찬하는 자가 아니요 오직 주께서 칭찬하시는 자니라


바울의 대적자들은 바울이 개척한 교회에 파고들어 바울의 사도권에 대해 의구심을 제기하거나, 바울이 이뤄놓은 성과를 폄훼했다. 그러면서 스스로의 스펙이나 업적을 자랑했다. 바울의 메시지에는 주님이 돋보였으나, 그들의 메시지에는 자신들이 돋보였다. 누가 돋보이는가가 영분별의 기본 포인트다.사람의 내면에는 인정욕구가 작동한다. 어느 정도는 본성적이다. 제거가 아니라 교정이 필요한 부분인 것이다.


이 본성적 욕망은 양면성을 지닌다. 그 방향이 어디로 향하는가가 대단히 중요하다. 자신을 돋보이게 하는가, 주님을 돋보이게 하는가에 따라 그 결과는 엄청나게 달라진다. 바울은 바른 영성의 바른 현상을 간략히 서술한다. 주 안에서 자랑하고 주께로부터 칭찬받는 삶이다. 인정욕구가 왜곡되면 인정중독에 이른다. 이 증상에서 벗어나는 특효약이 ‘자기포기’, 혹은 ‘권리의 포기’이다. 자신을 부정하는게 아니라 욕망의 방향을 바꾸는 것이다.


완벽이 아니라 주님의 영광이고 자기 만족이 아니라 주님의 기쁨에로다. 본디 사람은 이렇게 되도록 지음받았다. 건강한 인정욕구다. 이 도리를 깨닫게 하는 것이 은혜요, 이 은혜를 알게 하는 것이 복음이니, 복음을 제대로 접하지 않으면 주 안에서 자랑하기가 쉽지 않다. 주님이 중심에 계시지 않기 때문이다. 나는 변화중에 있는 ‘도상의 존재’다. 왜곡된 인정욕구에서 건강한 욕구로, 자기중심성에서 주님중심성으로다. 단 일밀리미터라도 계속 그 방향을 추구한다.

Recent Posts

See All

열왕기하 2:9ㅣ6월 21일

왕하 2:9 건너매 엘리야가 엘리사에게 이르되 나를 네게서 데려감을 당하기 전에 내가 네게 어떻게 할지를 구하라 엘리사가 이르되 당신의 성령이 하시는 역사가 갑절이나 내게 있게 하소서 하는지라 엘리야는 승천하고 엘리사가 뒤를 잇는다. 선지자가 계속 세워진다는 것은 하나님께서 여전히 기회를 주신다는 뜻이다. 선지자는 하나님의 길에서 벗어난 이들을 바른 길로

열왕기하 1:9-10ㅣ6월 20일

왕하 1:9-10 이에 오십부장과 그의 군사 오십 명을 엘리야에게로 보내매 그가 엘리야에게로 올라가 본즉 산 꼭대기에 앉아 있는지라 그가 엘리야에게 이르되 하나님의 사람이여 왕의 말씀이 내려오라 하셨나이다 엘리야가 오십부장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내가 만일 하나님의 사람이면 불이 하늘에서 내려와 너와 너의 오십 명을 사를지로다 하매 불이 곧 하늘에서 내려와

열왕기하 1:2-3ㅣ6월 19일

왕하 1:2-3 아하시야가 사마리아에 있는 그의 다락 난간에서 떨어져 병들매 사자를 보내며 그들에게 이르되 가서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이 병이 낫겠나 물어 보라 하니라 여호와의 사자가 디셉 사람 엘리야에게 이르되 너는 일어나 올라가서 사마리아 왕의 사자를 만나 그에게 이르기를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없어서 너희가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물으러 가느냐 북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