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편 24:7~8

시 24:7-8 문들아 너희 머리를 들지어다 영원한 문들아 들릴지어다 영광의 왕이 들어가시리로다 영광의 왕이 누구시냐 강하고 능한 여호와시요 전쟁에 능한 여호와시로다


본문은 법궤가 시온산에 준비된 장막에 안치되기 위하여 다윗성에 입성하는 장면을 묘사한다. 이후 시온산은 성전산으로 변모한다. 솔로몬의 제1성전이 지어졌기 때문이다. 시편 저자의 관점에서 문들은 성전의 문을 의미하며 머리를 들라는 것은 경외감의 표시를 가리킨다. 영원한 왕이시요, 영광의 왕이신 여호와를 경외감을 가지고 영접하라 한다.


영광의 하나님은 출애굽으로 증명된 ‘전쟁에 능한 여호와’시다. 대적에게서 구해내시며 승리하게 하시는 구원자이시다. 내 인생길에서 창조주를 ‘전쟁에 능한 여호와’로 만난다는 것은 큰 복이다. 하나님은 세상에서 왕노릇하는 사탄의 멍에에서 나를 건지시는 분이시기 때문이다. 죄와 저주, 가난과 질고, 심지어 저주의식에서조차도 나를 건져내신다.


이제 십자가의 대속으로 성전은 시온산에서 내 마음으로 옮겨졌다. 부단히 내 마음의 문을 들어올려 영광의 왕을 영접하며 의지하는 길을 가야 한다. 그리고 본문 4절처럼 영광의 왕께서 좌정하시는 조건을 상비해야 한다. 그러면 삶의 여정에서 전쟁과 그로 인한 부대낌이 있을지라도 승리는 내 쪽이다. 전쟁에 능한 여호와께서 나를 위하여 싸워주시기 때문이다. 그 분은 용병이 아니다. 그 분은 왕이시다. 하나님을 왕으로 모시는 사람에겐 은총과 복을 누리게 하신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방언(5) 고전 13:8 사랑은 언제까지나 떨어지지 아니하되 예언도 폐하고 방언도 그치고 지식도 폐하리라 예언과 방언은 그 활동이 그치는 때가 온다. 은사는 영원한 것이 아니라 한시적인 도구인 것이다. 이들은 생래 부패한 본성과 자기중심성으로 인해 하나님의 의중을 잘 헤아리지 못하는 연약함으로 인해 주어졌다. 또한 사탄의 공격과 세상의 미혹으로부터 자신

방언(4) 롬 8:27 마음을 살피시는 이가 성령의 생각을 아시나니 이는 성령이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를 위하여 간구하심이니라 성령께서 신자를 위해 대신 기도하시는 것을 ‘대도’라고도 한다. 방언은 대표적인 대도이다. 방언은 성령께서 하나님의 뜻대로 간구하시는 기도로서 나의 지성이 미치지 못하는 부분을 헤아리시고 채워주시려는 은총이다. 방언이 많을 수록 좋

방언(3) 고전 14:4 방언을 말하는 자는 자기의 덕을 세우고 예언하는 자는 교회의 덕을 세우나니 방언은 기도 방언이 있고 예언의 기능을 하는 방언이 있다. 후자의 경우에는 통역이 뒤따른다. 은사가 역동적이었던 초대교회에는 이런 사례가 흔했던 거 같고, 바울은 세 사람 이상을 넘지 않도록 하되 차례를 따라 조화롭게 통역할 것도 권했다(14:27). 개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