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라 4:23~24

스 4:23-24 아닥사스다 왕의 조서 초본이 르훔과 서기관 심새와 그의 동료 앞에서 낭독되매 그들이 예루살렘으로 급히 가서 유다 사람들을 보고 권력으로 억제하여 그 공사를 그치게 하니 이에 예루살렘에서 하나님의 성전 공사가 바사 왕 다리오 제이년까지 중단되니라



고레스의 귀환령으로 시작된 성전 재건은 주변 세력의 모함과 훼방으로 16년 간 중단된다. 그들은 이스라엘 주변에 사는 이방 족속과 이스라엘에 이주하여 정착한 혼혈 세력이었다. 이들의 훼방은 집요하고 치밀하고 끈질겼다. 이들의 상소로 인해 공사는 한동안 중단된다. 성전 재건은 분명 하나님의 뜻이었지만 지연되는 상황이 벌어졌다.


솔로몬이 지은 성전은 우상숭배로 인해 왕국의 멸망과 함께 무너졌고, 후유증은 오래 갔다. 다윗 때처럼 하나님을 향한 예배가 지순하던 때에는 사방이 태평했다. 주변 족속들은 잠잠했고, 열강들은 내부 문제에 집중하면서 이스라엘은 하고자 하는 일을 다 이룰 수 있었다. 그러나 우상으로 오염되면서 태평은 사라지고 그늘이 드리워졌다.


예배가 깊어지면 하나님께서 움직이지만 예배가 오염되면 세상이 준동한다. 신자는 마음 성전 까닭에 어디서든 예배를 드릴 수 있고 하나님을 모실 수 있다. 세상과 육신은 마음 성전의 수축을 싫어한다. 갖은 이유, 갖은 명분을 세우며 예배에서 멀어지게 한다. 집요하고 치밀하며 끈질기다. 이 저항과 훼방을 넘어서야 한다. 오늘도 그 은총을 구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37:34 여호와를 바라고 그의 도를 지키라 그리하면 네가 땅을 차지하게 하실 것이라 악인이 끊어질 때에 네가 똑똑히 보리로다 하나님의 도는 하나님에게 피하는 자의 방패가 된다(시 18:30). 그 도를 지킴이 하나님의 날개 아래에 들어가게 하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도를 지킨다는 것은 하나님의 법을 따라 행하는 것을 말한다. 하나님이 사랑이시기에 사랑의

시 37:7-9 여호와 앞에 잠잠하고 참고 기다리라 자기 길이 형통하며 악한 꾀를 이루는 자 때문에 불평하지 말지어다분을 그치고 노를 버리며 불평하지 말라 오히려 악을 만들 뿐이라 진실로 악을 행하는 자들은 끊어질 것이나 여호와를 소망하는 자들은 땅을 차지하리로다 세상은 악한 꾀를 시도하는 자들이 즐비하다. 종종 그들의 시도는 형통한 것처럼 보일 때도 많다

시 36:7-8 하나님이여 주의 인자하심이 어찌 그리 보배로우신지요 사람들이 주의 날개 그늘 아래에 피하나이다 그들이 주의 집에 있는 살진 것으로 풍족할 것이라 주께서 주의 복락의 강물을 마시게 하시리이다 주의 인자하심이 보배처럼 여겨지는 마음이 귀하다. 이는 긍휼어린 아가페, 즉 은혜를 말한다. 은혜가 귀히 여겨지지 않는 마음은 다른 것을 보배로 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