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40:7

욥 40:7 너는 대장부처럼 허리를 묶고 내가 네게 묻겠으니 내게 대답할지니라



하나님이 욥의 눈을 뜨게 하신다. 답변이 불가능한 질문들의 의도는 채점이 아니라 각성에 초점이 있다. 욥은 질문하시는 하나님과의 만남을 통해 우물 안에서 우물 밖으로 나오는 체험을 한다. 바울이 다메섹 도상에서 겪었던 회심의 과정과 본질적으로 유사하다. 관념이 실제가 되고 지식이 생명이 되는 체험이다.


살아계신 하나님 체험(experiencing the living God)이 가져다주는 전환은 놀랍다. 풀무불같았던 고난의 짐을 일거에 벗어버리게 한다. 의문과 불신이 풀리게 하며 꼬였던 매듭 역시 풀리게 한다. 현실문제가 해결되어서가 아니라 진리를 깨달음 때문이다. 몰랐던 것을 알게 되면서이고 모르는 것이 여전히 더 많음을 알게 되는 역설 때문이다.


양상은 다르지만 성령님은 욥에게 나타나신 하나님께서 하신 그 일을 계속 하신다. 진리를 깨우치시고 알게 하시는 일이다. 욥이 가장 잘한 일 중 하나가 질문한 일이다. 그랬더니 하나님께서 답하셨다. 지금도 마찬가지다. 여쭙고 집중하면 하나님은 반응하신다. 우리 수준만큼이다. 안그러면 알아듣지 못하기 때문이다. 성경과 성령을 통해 깨우쳐 주신다. ‘선입견을 내려놓음’과 ‘집중’이 필수이다. 세상을 내려놓고 주님 앞에 서야하는 때를 놓치지 말아야 한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37:34 여호와를 바라고 그의 도를 지키라 그리하면 네가 땅을 차지하게 하실 것이라 악인이 끊어질 때에 네가 똑똑히 보리로다 하나님의 도는 하나님에게 피하는 자의 방패가 된다(시 18:30). 그 도를 지킴이 하나님의 날개 아래에 들어가게 하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도를 지킨다는 것은 하나님의 법을 따라 행하는 것을 말한다. 하나님이 사랑이시기에 사랑의

시 37:7-9 여호와 앞에 잠잠하고 참고 기다리라 자기 길이 형통하며 악한 꾀를 이루는 자 때문에 불평하지 말지어다분을 그치고 노를 버리며 불평하지 말라 오히려 악을 만들 뿐이라 진실로 악을 행하는 자들은 끊어질 것이나 여호와를 소망하는 자들은 땅을 차지하리로다 세상은 악한 꾀를 시도하는 자들이 즐비하다. 종종 그들의 시도는 형통한 것처럼 보일 때도 많다

시 36:7-8 하나님이여 주의 인자하심이 어찌 그리 보배로우신지요 사람들이 주의 날개 그늘 아래에 피하나이다 그들이 주의 집에 있는 살진 것으로 풍족할 것이라 주께서 주의 복락의 강물을 마시게 하시리이다 주의 인자하심이 보배처럼 여겨지는 마음이 귀하다. 이는 긍휼어린 아가페, 즉 은혜를 말한다. 은혜가 귀히 여겨지지 않는 마음은 다른 것을 보배로 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