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애굽기 3:15

출 3:15 하나님이 또 모세에게 이르시되 너는 이스라엘 자손에게 이같이 이르기를 너희 조상의 하나님 여호와 곧 아브라함의 하나님, 이삭의 하나님, 야곱의 하나님께서 나를 너희에게 보내셨다 하라 이는 나의 영원한 이름이요 대대로 기억할 나의 칭호니라



여호와, 또는 야훼로 발음하는 하나님의 이름은 ‘나는 스스로 있는 자’라는 뜻을 지닌다. 알게 해달라기에 스스로를 구분하셔서 알려주신 표기이지 상식적인 이름의 패턴과는 차원이 다르다. 하나님은 창조하시고 이름을 붙여주시는 창조주이시기 때문이다. 그 하나님이 가장 우리의 이해에 가깝게 하려고 제안하신 정체성 중 하나가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의 하나님’이다.


하나님은 초월과 내재, 두 가지 방식으로 존재하신다. 천상에도 계시지만 내 안에도 계신다. 온 우주를 창조하시고 섭리하시는 초월자이시기도 하지만 내 영혼 깊은 곳에 좌정하시는 내재자이시다. 하나님은 천상천하를 향해 당신을 ‘정재우의 하나님’이라고 당당히 말씀하시리라 믿는다. 인생길에서 엎치락 뒤치락해온 부끄러운 존재이긴 하지만 틀림없이 그렇게 생각하실 것이다.


타락으로 지옥도가 되어버린 이 행성에 뛰어 들어오신 하나님, 죄성과 육성의 수렁에 허우적대는 인생을 위해 그 수렁으로 뛰어 들어오신 하나님, 오래 참으시고 기다리시며 한 영혼 한 영혼을 위해 맞춤 캐어하시듯 챙기시며 이끄시는 하나님, 본문은 우리 하나님이 그런 분임을 알려준다. 나는 하나님의 존귀한 자녀다. 나는 그 사랑받기 위해 태어났다. 다른 날보다 그 분이 더 가까이 느껴진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

디모데후서 1:8

딤후 1:8 그러므로 너는 내가 우리 주를 증언함과 또는 주를 위하여 갇힌 자 된 나를 부끄러워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의 능력을 따라 복음과 함께 고난을 받으라 바울은 복음으로 말미암은 고난을 수없이 겪었다. 고린도후서 11장엔 고난과 관련된 그의 자전적 고백이 진솔하게 담겨 있다. 복음을 전하며 복음을 사는 데에 고난이 따르는 이유는 세상의 저항과 반발 때

디모데후서 1:5-6

딤후 1:5-6 이는 네 속에 거짓이 없는 믿음이 있음을 생각함이라 이 믿음은 먼저 네 외조모 로이스와 네 어머니 유니게 속에 있더니 네 속에도 있는 줄을 확신하노라 그러므로 내가 나의 안수함으로 네 속에 있는 하나님의 은사를 다시 불일듯 하게 하기 위하여 너로 생각하게 하노니 디모데의 영성은 3절의 ‘청결한 양심’과 5절의 ‘거짓이 없는 믿음’에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