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애굽기 1:20-21


출 1:20-21 하나님이 그 산파들에게 은혜를 베푸시니 그 백성은 번성하고 매우 강해지니라 그 산파들은 하나님을 경외하였으므로 하나님이 그들의 집안을 흥왕하게 하신지라


산파들은 하나님을 두려워하여 남자 아이를 죽이라는 하나님의 명령을 어겼다. 모세오경이 기록되기 이전이니 구전전승을 통해 하나님을 알았을 것이다. 그 하나님의 백성들이 지금 학대받는 상황에서도 그들은 하나님의 뜻을 존중하며 우선한다. 하나님은 그들의 집안을 흥왕케 하심으로 그들의 믿음에 반응하신다.


신약적으로 표현하면 그들은 하나님의

의와 나라를 먼저 구했다. 그것도 애굽의 왕권에 압박을 받는 상태에서다. 애굽이 세상을 상징하므로 세상의 실세에게 압박을 받으면서도 하나님 쪽에 섰다는 것이다. 오랜 기간 이방 나라에서 이주민으로 차별받는 상황이었지만 이스라엘 사이에 이런 믿음이 여기저기 존재했다. 모세의 결단을 부른 요게벳의 양육이나 여호수아, 갈렙의 영성이 그렇다.


하나님의 의와 나라를 먼저 구하고 보는 것이 상책이다. 때로 죄성에 오염되거나 욕망에 왜곡되는 부작용이 튀어나오기는 하지만 그래도 줄기차게 의와 나라를 구하면 정화가 일어나고 성숙에 이르게 된다. 산파들이 그랬듯 자기가 맡은 분야에서, 자기가 할 수 있는 영역에서 하나하나 그렇게 해나가는 것이다. 늘 부딪히는 크고 작은 갈래길에서 어느 쪽이 더 의와 나라에 기우는가를 살피면 된다. 산파들이 존경스럽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방언(5) 고전 13:8 사랑은 언제까지나 떨어지지 아니하되 예언도 폐하고 방언도 그치고 지식도 폐하리라 예언과 방언은 그 활동이 그치는 때가 온다. 은사는 영원한 것이 아니라 한시적인 도구인 것이다. 이들은 생래 부패한 본성과 자기중심성으로 인해 하나님의 의중을 잘 헤아리지 못하는 연약함으로 인해 주어졌다. 또한 사탄의 공격과 세상의 미혹으로부터 자신

방언(4) 롬 8:27 마음을 살피시는 이가 성령의 생각을 아시나니 이는 성령이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를 위하여 간구하심이니라 성령께서 신자를 위해 대신 기도하시는 것을 ‘대도’라고도 한다. 방언은 대표적인 대도이다. 방언은 성령께서 하나님의 뜻대로 간구하시는 기도로서 나의 지성이 미치지 못하는 부분을 헤아리시고 채워주시려는 은총이다. 방언이 많을 수록 좋

방언(3) 고전 14:4 방언을 말하는 자는 자기의 덕을 세우고 예언하는 자는 교회의 덕을 세우나니 방언은 기도 방언이 있고 예언의 기능을 하는 방언이 있다. 후자의 경우에는 통역이 뒤따른다. 은사가 역동적이었던 초대교회에는 이런 사례가 흔했던 거 같고, 바울은 세 사람 이상을 넘지 않도록 하되 차례를 따라 조화롭게 통역할 것도 권했다(14:27). 개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