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살로니가전서 5:2-3

살전 5:2-3 주의 날이 밤에 도둑 같이 이를 줄을 너희 자신이 자세히 알기 때문이라 그들이 평안하다, 안전하다 할 그 때에 임신한 여자에게 해산의 고통이 이름과 같이 멸망이 갑자기 그들에게 이르리니 결코 피하지 못하리라

주의 날은 예수께서 재림하시는 날을 말한다. 그 날이 도둑같이 임한다는 것은 예고없이 갑작스럽게 도래한다는 뜻이다. 따라서 주의 재림은 평소에 준비되어 있어야 한다. 최선의 상태는 말씀에 순종하는 삶이다. 이는 교회출석이나 교회의 멤버십을 가지는 것 이상이다. 일상을 믿음과 소망과 사랑으로 살아내며 늘 좁은 문, 좁은 길을 선택하는 결단의 연속을 말한다. 바울은 이런 자세를 깨어있는 것이라고 표현했다(6절).

예수님의 재림은 성도에겐 영광의 절정이 되겠지만 세상에는 멸망의 그물과 같은 사건이 될 것이다. 누구도 피할 수 없는 심판의 집행이 착수될 것이며 창조로부터 시작된 시간의 차원이 매듭되고 자연과학의 법칙을 넘어서는 새로운 시대가 열릴 것이다. 어느 정도는 예측가능한 힌트를 주시기는 했다.

마 24:14 이 천국 복음이 모든 민족에게 증언되기 위하여 온 세상에 전파되리니 그제야 끝이 오리라

그래서 세계선교의 시계는 재림의 징조를 분별하는 중요한 기준이 된다. 특히 미전도종족의 선교 현황이 그렇다. 모든 민족이 그들의 언어로 복음을 듣게 되면 - 일단 구원받을 기회가 주어진 것이므로 - 언제든 끝이 올 수 있는 것이다. 그렇다고 미전도종족의 완료시점이 그 때라고 못박을 수 없다. 그 때부턴 언제든 일어날 수 있다는 뜻으로 보아야 한다.

선교전문가들은 미전도종족의 언어로 복음전파가 완료되는 시점이 점점 가까워지고 있다고 전망한다. 평상의 영성, 일상의 영성으로 깨어있다가 올림받기를 소망한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

디모데후서 1:8

딤후 1:8 그러므로 너는 내가 우리 주를 증언함과 또는 주를 위하여 갇힌 자 된 나를 부끄러워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의 능력을 따라 복음과 함께 고난을 받으라 바울은 복음으로 말미암은 고난을 수없이 겪었다. 고린도후서 11장엔 고난과 관련된 그의 자전적 고백이 진솔하게 담겨 있다. 복음을 전하며 복음을 사는 데에 고난이 따르는 이유는 세상의 저항과 반발 때

디모데후서 1:5-6

딤후 1:5-6 이는 네 속에 거짓이 없는 믿음이 있음을 생각함이라 이 믿음은 먼저 네 외조모 로이스와 네 어머니 유니게 속에 있더니 네 속에도 있는 줄을 확신하노라 그러므로 내가 나의 안수함으로 네 속에 있는 하나님의 은사를 다시 불일듯 하게 하기 위하여 너로 생각하게 하노니 디모데의 영성은 3절의 ‘청결한 양심’과 5절의 ‘거짓이 없는 믿음’에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