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살로니가전서 5:2-3

살전 5:2-3 주의 날이 밤에 도둑 같이 이를 줄을 너희 자신이 자세히 알기 때문이라 그들이 평안하다, 안전하다 할 그 때에 임신한 여자에게 해산의 고통이 이름과 같이 멸망이 갑자기 그들에게 이르리니 결코 피하지 못하리라

주의 날은 예수께서 재림하시는 날을 말한다. 그 날이 도둑같이 임한다는 것은 예고없이 갑작스럽게 도래한다는 뜻이다. 따라서 주의 재림은 평소에 준비되어 있어야 한다. 최선의 상태는 말씀에 순종하는 삶이다. 이는 교회출석이나 교회의 멤버십을 가지는 것 이상이다. 일상을 믿음과 소망과 사랑으로 살아내며 늘 좁은 문, 좁은 길을 선택하는 결단의 연속을 말한다. 바울은 이런 자세를 깨어있는 것이라고 표현했다(6절).

예수님의 재림은 성도에겐 영광의 절정이 되겠지만 세상에는 멸망의 그물과 같은 사건이 될 것이다. 누구도 피할 수 없는 심판의 집행이 착수될 것이며 창조로부터 시작된 시간의 차원이 매듭되고 자연과학의 법칙을 넘어서는 새로운 시대가 열릴 것이다. 어느 정도는 예측가능한 힌트를 주시기는 했다.

마 24:14 이 천국 복음이 모든 민족에게 증언되기 위하여 온 세상에 전파되리니 그제야 끝이 오리라

그래서 세계선교의 시계는 재림의 징조를 분별하는 중요한 기준이 된다. 특히 미전도종족의 선교 현황이 그렇다. 모든 민족이 그들의 언어로 복음을 듣게 되면 - 일단 구원받을 기회가 주어진 것이므로 - 언제든 끝이 올 수 있는 것이다. 그렇다고 미전도종족의 완료시점이 그 때라고 못박을 수 없다. 그 때부턴 언제든 일어날 수 있다는 뜻으로 보아야 한다.

선교전문가들은 미전도종족의 언어로 복음전파가 완료되는 시점이 점점 가까워지고 있다고 전망한다. 평상의 영성, 일상의 영성으로 깨어있다가 올림받기를 소망한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29:42

출 29:42 이는 너희가 대대로 여호와 앞 회막 문에서 늘 드릴 번제라 내가 거기서 너희와 만나고 네게 말하리라 아침 저녁으로 드리는 상번제의 규례다. 상번제는 속죄보다 교제에 초점이 있다. 여호와를 생각하며 그 하루를 의탁하고 안식의 시간 또한 여호와께 의뢰하는 패턴이다. 상번제의 패턴은 철저하게 하나님 중심으로 돌아가는 일상을 의미한다. 아무리 바빠

출애굽기 29:4-5

출 29:4-5 너는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회막 문으로 데려다가 물로 씻기고 의복을 가져다가 아론에게 속옷과 에봇 받침 겉옷과 에봇을 입히고 흉패를 달고 에봇에 정교하게 짠 띠를 띠게 하고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제사장으로 위임하는 절차가 지시된다. 물로 씻기고 거룩한 에봇을 입게 했다. 이후에도 성소의 직무를 행할 때마다 수족을 씻어야 했다. 은혜와 긍휼

출애굽기 28:2-3

출 28:2-3 네 형 아론을 위하여 거룩한 옷을 지어 영화롭고 아름답게 할지니 너는 무릇 마음에 지혜 있는 모든 자 곧 내가 지혜로운 영으로 채운 자들에게 말하여 아론의 옷을 지어 그를 거룩하게 하여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라 대통령을 접견하는데 런닝셔츠만 입고 가는 경우는 없다. 상대에 따라 그에 상응하는 의전이 필요한 법이다. 본문에서 하나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