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신명기 12:11

신 12:11 너희는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자기 이름을 두시려고 택하실 그 곳으로 내가 명령하는 것을 모두 가지고 갈지니 곧 너희의 번제와 너희의 희생과 너희의 십일조와 너희 손의 거제와 너희가 여호와께 서원하는 모든 아름다운 서원물을 가져가고

가나안 땅은 하나님께서 자기 이름을 두시려고 택하신 곳이다. 그 이전에는 당신을 계시하시는 선에서 활동하셨다. 에녹이나 노아 때가 그랬다. 이제는 특정한 공간을 정하시고 사람들과 소통하시며 창조의 질서를 상기시키시고 주권의 회복을 선언하신다. 세계 어디든 안 계신 곳이 없는 분이시지만 가나안 땅, 그 중에서도 예루살렘에 지속적인 접견장소를 지정하신다.

아담의 타락으로 닫혔던 영원한 세계가 다가왔다. 민족단위에서 이스라엘은 그런 세계를 처음으로 접한 민족이 되었다. 하나님의 존재와 호불호를 알게 되었다. 종살이하던 보잘 것없는 민족이었지만 열방을 향하여 영향력있는 민족이 되게 하신다. 그 지위를 유지하게 하기 위해 하나님은 당신을 사랑하라 하시고 성전에서 당신을 섬기라 명하신다.

삶의 자원을 세상에 둘 것인가 하나님에게 둘 것인가를 선택해야 하는 때가 수시로 찾아온다. 천국을 보지못했기에 자꾸 비교치를 세상에 두려는 경향이 생긴다. 아무개의 출세와 재산, 세상의 스카이라인과 힘의 위세들... 그래서 자원을 스피릿이 아닌 스펙에 두려한다. 이스라엘이 빠졌던 함정이다. 그네들은 주변 강대국의 위세와 주변 문화의 화려함 때문에 우상에 빠졌다가 낭패를 보았다. 하나님은 당신의 길을 따르라 하신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편 45:1,7ㅣ3월 5일

시 45:1 내 마음이 좋은 말로 왕을 위하여 지은 것을 말하리니 내 혀는 글솜씨가 뛰어난 서기관의 붓끝과 같도다 시 45:7 왕은 정의를 사랑하고 악을 미워하시니 그러므로 하나님 곧 왕의 하나님이 즐거움의 기름을 왕에게 부어 왕의 동료보다 뛰어나게 하셨나이다 왕을 위한 찬양시편이다. 여기서의 왕은 만왕의 왕이신 그리스도를 예표한다. 신자는 그리스도의 신부

시편 44:17ㅣ3월 4일

시 44:17 이 모든 일이 우리에게 임하였으나 우리가 주를 잊지 아니하며 주의 언약을 어기지 아니하였나이다 시 44:26 일어나 우리를 도우소서 주의 인자하심으로 말미암아 우리를 구원하소서 본문은 죄로 인해 심판받는 이스라엘 중에서도 충성을 지킨 ‘남은 자’급에 속한 사람이 드릴 법한 내용이다. 주변 풍조가 주의 언약을 어기는 대세임에도 이들은 주를 잊

시편 43:5ㅣ3월 2일

시 43:5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어찌하여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그가 나타나 도우심으로 말미암아 내 하나님을 여전히 찬송하리로다 사람에겐 두 가지의 불안이 있다. 근원적인 불안과 환경에서 오는 불안이다. 근원적 불안은 창조주와의 불화한 상태에서 온다. 이는 중생을 통해 극복할 수 있다. 환경에서 오는 불안은 생존문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