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복음 19:23

요 19:23 군인들이 예수를 십자가에 못 박고 그의 옷을 취하여 네 깃에 나눠 각각 한 깃씩 얻고 속옷도 취하니 이 속옷은 호지 아니하고 위에서부터 통으로 짠 것이라

십자가 앞에서 군인들은 속옷 얻는 일에 관심을 가졌다. 반면 공관복음서에 의하면 한 백부장은 하나님의 아들임을 발견하고 그가 의인이었음을 인정한다. 동일한 현장에서 각각의 관심사와 깨달음이 달랐다. 오늘날도 비슷한 거 같다. 교회 현장에서 동일한 십자가를 바라보며 각자 바라는 포인트가 다르다. 어떤 이는 영생에, 어떤 이는 속옷 얻는 일에 관심을 집중한다.

십자가 앞에서 코로나19를 대하는 관점이 다를 수 있다. 육신의 안위에 초점을 맞출 수도 있고 영혼의 안위까지 생각할 수 있다. 물론 둘 다 소홀히 할 수 없다. 우리는 영혼만 지닌 것이 아니라 육신에도 몸담고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육신의 상태를 잘 간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영혼의 상태를 살피는 일은 더 중요하다. 육신에 틈타는 바이러스보다도 영혼에 틈타는 바이러스가 더 치명적이기 때문이다.

사실 영혼의 바이러스인 죄는 치명적인 일들을 엄청 저질러왔다. 인생을 망가뜨리고 영생을 놓치게 하였다. 질병의 고통은 비교도 안되는 영벌의 고통이 닥치게 했다. 육신의 안위를 위해서는 마스크를 하고 손을 씻으며 사람들을 피한다. 영혼의 안위를 위해서 이렇게 구체적인 수고를 얼마나 했던가를 살피게 되었다. 교회출석으로도 안심할 수 없다. 속옷얻는 일에만 초점이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마스크를 쓸 때 영혼의 마스크도 잊지 말아야 한다. 세정제를 뿌릴 때 영혼을 소독하는 세정제도 잊지말아야 한다. 감염을 우려하여 사람들을 주의할 때 죄도 주의하여야 한다. 겸손히 엎드려 정결을 구할 때이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37:34 여호와를 바라고 그의 도를 지키라 그리하면 네가 땅을 차지하게 하실 것이라 악인이 끊어질 때에 네가 똑똑히 보리로다 하나님의 도는 하나님에게 피하는 자의 방패가 된다(시 18:30). 그 도를 지킴이 하나님의 날개 아래에 들어가게 하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도를 지킨다는 것은 하나님의 법을 따라 행하는 것을 말한다. 하나님이 사랑이시기에 사랑의

시 37:7-9 여호와 앞에 잠잠하고 참고 기다리라 자기 길이 형통하며 악한 꾀를 이루는 자 때문에 불평하지 말지어다분을 그치고 노를 버리며 불평하지 말라 오히려 악을 만들 뿐이라 진실로 악을 행하는 자들은 끊어질 것이나 여호와를 소망하는 자들은 땅을 차지하리로다 세상은 악한 꾀를 시도하는 자들이 즐비하다. 종종 그들의 시도는 형통한 것처럼 보일 때도 많다

시 36:7-8 하나님이여 주의 인자하심이 어찌 그리 보배로우신지요 사람들이 주의 날개 그늘 아래에 피하나이다 그들이 주의 집에 있는 살진 것으로 풍족할 것이라 주께서 주의 복락의 강물을 마시게 하시리이다 주의 인자하심이 보배처럼 여겨지는 마음이 귀하다. 이는 긍휼어린 아가페, 즉 은혜를 말한다. 은혜가 귀히 여겨지지 않는 마음은 다른 것을 보배로 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