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요한복음 15:19


요 15:19 너희가 세상에 속하였으면 세상이 자기의 것을 사랑할 것이나 너희는 세상에 속한 자가 아니요 도리어 내가 너희를 세상에서 택하였기 때문에 세상이 너희를 미워하느니라

그리스도인은 세상나라와 다른 가치 기준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다. 그 기준을 엿보게 하는 것이 간디도 감탄했던 산상수훈이다. 모든 사람이 산상수훈을 완벽히 지켜낸다면 낙원도 능히 이룰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세상은 그렇게 살지말라 한다. 그리스도인은 세상에 살기는 하지만 세상에 속한 자가 아니다. 오히려 하나님 나라의 권능을 힘입어 세상을 변혁시키는 자이다. 예수께서 그 모본을 보이셨다.

사실 세상은 사탄의 포장에 지나지 않는다. 그렇다고 세상에 진선미가 전혀 없다는 것은 아니다. 다만 사탄이 그것을 하나님에게서 멀도록 오도하는 것이 안타까운 것이다. 사탄은 세상것을 포장삼아 사람들을 미혹한다. 그 끝에는 지옥이 있다. 그리스도인들은 이 체계에 정면도전하고 그것이 거짓임을 드러내는 존재다. 세상은 이것이 불편하다. 그러기에 사탄은 세상을 통해 미혹하다 안되면 미워한다.

내가 바른 길을 가면 세상은 나를 미워한다. 세상과 다른 기준을 가지게 된 것 자체가 감사할 일이다. 은혜가 아니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더욱이 성령의 도우심을 통해 세상의 미움을 능히 감당할 수 있는 은혜도 주신다. 세상에서 미움받고 밀리도록 놔두시지 않으시는 것이다. 요셉과 다니엘을 밀어주시는 것처럼 하나님 나라를 드러내도록 여러 모양으로 밀어주신다. 내게는 그 하나님 나라가 역사한다.

*물 위에 떠있는 배처럼 세상에 살지만 세상에 빠지지 않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세상을 변혁시킬 수 있는 하나님 나라의 능력을 주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삼상 5:6-7 여호와의 손이 아스돗 사람에게 엄중히 더하사 독한 종기의 재앙으로 아스돗과 그 지역을 쳐서 망하게 하니 아스돗 사람들이 이를 보고 이르되 이스라엘 신의 궤를 우리와 함께 있지 못하게 할지라 그의 손이 우리와 우리 신 다곤을 친다 하고 블레셋과의 전투에서 깨진 것은 이스라엘이지 여호와가 아니었다. 우상숭배 모드는 이 점을 이해하지 못한다.

삼상 4:21-22 이르기를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고 아이 이름을 이가봇이라 하였으니 하나님의 궤가 빼앗겼고 그의 시아버지와 남편이 죽었기 때문이며 또 이르기를 하나님의 궤를 빼앗겼으므로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였더라 사무엘에게 들린 음성 그대로 엘리 가문에 대한 심판이 집행됐다. 아울러 블레셋과의 전쟁에 패함으로 이스라엘에게서도 하나님의

삼상 3:10 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했던 시대에 새로운 시즌을 여시고자 사무엘을 부르신다. 하나님은 들어야 할 사람이 듣고 반응할 때까지 네 번을 부르셨다. 하나님의 음성에 반응하면서 한 시대가 가고 한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사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