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복음 14:17


요 14:17 그는 진리의 영이라 세상은 능히 그를 받지 못하나니 이는 그를 보지도 못하고 알지도 못함이라 그러나 너희는 그를 아나니 그는 너희와 함께 거하심이요 또 너희 속에 계시겠음이라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성령을 약속하신다. 그 까닭에 아무런 염려를 하지 않으신다. 왜냐하면 예수님과 똑같은 마음과 똑같은 능력을 지니신 분이 제자들에게 오셔서 당신이 한 것과 똑같은 사역을 해주실 것이기 때문이다. 성령님은 영으로 오신 예수님이시다. 형체가 다를 뿐 같은 일을 하신다. 성령님의 내주하심은 ‘내가 너희를 고아와 같이 버려두지 않으시겠다’는 말씀의 성취이다.

그러기에 예수님에게 원했던 것을 성령님께도 똑같이 기대할 수 있다. 무엇보다도 성령님의 역사가 아니었다면 나는 예수님을 영접하지 못했을 것이다. 성령님은 이처럼 나를 삼위하나님과 연결시키시고 연합시키신다. 또한 예수님은 진리이시고 성령님은 진리의 영이시다. 성령님은 예수님이라면 하지 않으실 일을 하지 않으신다. 성령역사의 진정성은 예수님이 기준이 된다. 그래서 성령님을 예수의 영이라고도 부른다.

성령께서 내 안에 계신다. 예수님께서 영혼들을 살피신 것처럼 나의 영혼을 살피시며 나의 길을 간수하신다. 바울은 내주하신 성령님과의 교통을 권했다. 고후 13:13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하나님의 사랑과 성령의 교통하심이 너희 무리와 함께 있을지어다’ 진리의 영이 엄연하고도 거룩한 인격으로 내 마음 깊은 곳에 함께 하신다. 늘 그 분과 대화를 시도하며 감화를 구하려 힘써야 한다.

*성령께서 나의 속에 거하시며 제게 예수님이 하셨던 일들을 이루어주심을 감사합니다. 더 깊은 교통 가운데 머물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사사기 2:3

삿 2:3 그러므로 내가 또 말하기를 내가 그들을 너희 앞에서 쫓아내지 아니하리니 그들이 너희 옆구리에 가시가 될 것이며 그들의 신들이 너희에게 올무가 되리라 하였노라 하나님은 가나안 땅이 깨끗이 비워지길 원하셨다. 온 땅이 하나님에 대한 무지와 죄악으로 가득했지만 시범적으로 택하신 땅만큼은 믿음의 백성들에 의해 정화되기 원하셨다. 하나님은 아브라함에게

사사기 1:27-28

삿 1:27-28 므낫세가 벧스안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다아낙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돌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이블르암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므깃도와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들을 쫓아내지 못하매 가나안 족속이 결심하고 그 땅에 거주하였더니 이스라엘이 강성한 후에야 가나안 족속에게 노역을 시켰고 다 쫓아내지 아니하였더라 여호수아의

사사기 1:14-15

삿 1:14-15 악사가 출가할 때에 그에게 청하여 자기 아버지에게 밭을 구하자 하고 나귀에서 내리매 갈렙이 묻되 네가 무엇을 원하느냐 하니 이르되 내게 복을 주소서 아버지께서 나를 남방으로 보내시니 샘물도 내게 주소서 하매 갈렙이 윗샘과 아랫샘을 그에게 주었더라 갈렙 일가의 활약은 여전하다. 거인족을 내쫓고 헤브론을 차지한 갈렙은 역시 믿음으로 나서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