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에베소서 6:13


엡 6:13 그러므로 하나님의 전신 갑주를 취하라 이는 악한 날에 너희가 능히 대적하고 모든 일을 행한 후에 서기 위함이라

백병전이 주전투 양상이던 고대전에서는 전신갑주는 생존만이 아니라 적을 제압하기 위해 필수적인 무장이었다. 그 중 어느 하나만 빠져도 전투에서 승리는 보장못한다. 신앙의 세계는 영적싸움판의 속성을 가지고 있다. 완벽한 평화는 천국에 가서야 누린다. 거기에 이르기 전 이 땅에서는 영적/정서적 싸움이 불가피하다. 대적이 되는 원수가 명백하게 존재하기 때문이다. 원수는 심리적 상징이나 사회적 부조화 같은 관념이 아니라 사악한 인격으로 존재하는 실체이다. 하나님께서 자랑할 정도의 믿음을 지녔던 욥은 영문도 모른 채 공격을 받고는 인생이 초토화됐다.

욥 2:7 사탄이 이에 여호와 앞에서 물러가서 욥을 쳐서 그의 발바닥에서 정수리까지 종기가 나게 한지라

더욱이 우리는 악한 날을 살고 있다. 원수 사탄이 제 때가 얼마 남지않은 것을 알고 기승을 부리는 까닭이다. 이런 때에 안전하려면 매일 아침마다 옷을 입듯 매일마다 하나님의 전신갑주를 입어야 한다. 전신갑주는 진리의 허리띠, 의의 호심경, 복음의 신, 믿음의 방패, 구원의 투구와 성령의 검으로 이루어진다. 무겁거나 불편하다고 해서 어느 하나 빼놓았다간 당할 수 있다. 그렇게 안이하게 했다가 어려움을 겪은 게 한 두 번이 아니다. 특히 환경이 어수선하다고 여겨질 때에는 필히 무장을 점검해야 한다.

*매일 아침 옷깃을 여미듯 전신갑주를 여미며 매일의 삶에서 주도적 승리를 하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골 4:6 너희 말을 항상 은혜 가운데서 소금으로 맛을 냄과 같이 하라 그리하면 각 사람에게 마땅히 대답할 것을 알리라 소금은 삼투압 유지나 알카리성 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인간의 생존에 물과 함께 중요한 요소다. 짜면서도 미네랄 성분 때문에 단 맛도 함께 지닌 소금은 로마시대에는 월급 대신 지불될 정도로 현금 가치를 지닌 광물이었다. 소금은 음

골 3:23-24 무슨 일을 하든지 마음을 다하여 주께 하듯 하고 사람에게 하듯 하지 말라 이는 기업의 상을 주께 받을 줄 아나니 너희는 주 그리스도를 섬기느니라 세상에 속한 사람에겐 여러 기준이 작용한다. 상식의 기준, 자아의 기준, 본능의 기준 등이다. 이로 인해 온갖 복잡다단한 일들이 생긴다. 하나님에게 속한 신자에겐 주님의 기준이 있다. 오히려

골 3:15 그리스도의 평강이 너희 마음을 주장하게 하라 너희는 평강을 위하여 한 몸으로 부르심을 받았나니 너희는 또한 감사하는 자가 되라 평강의 반대는 불안이다. 폴 틸리히는 인간이 자신의 유한성을 경험할 때 가지는 감정을 불안이라 설명하고 주로 죽음과 공허, 죄의식에서 나타난다고 했다. 하나님과 분리된 상태를 묘사한 것이다. 죄중에 잉태된 사람은 출생때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