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베소서 1:17-18


엡 1:17-18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하나님, 영광의 아버지께서 지혜와 계시의 영을 너희에게 주사 하나님을 알게 하시고 너희 마음의 눈을 밝히사 그의 부르심의 소망이 무엇이며 성도 안에서 그 기업의 영광의 풍성함이 무엇이며

영의 세계는 시공의 3차원과 달라서 하나님께서 그 세계를 열어주시는 은혜, 즉 계시적 은총을 주시지 않으면 알 수도 접할 수도 없는 세계이다. 이제 때가 차매 하나님은 예수님의 십자가로 하나님의 나라가 임하게 하시고 지혜와 계시의 영이신 성령님을 통해 그 세계를 접할 수 있는 은혜를 부어주셨다. 본문은 그 과정에서 성령께서 어떻게 역사하시는가를 알려준다. 지혜와 계시를 받게 하셔서 마음 눈이 열리게 하심이다.

성령님의 역사가 아니면 나는 깜깜이 일 수 밖에 없다. 무엇이 진리이며 무엇이 거짓인지 분별을 못한 채 속고 살아가는 백치와 같았을 것이다. 하나님께서 왜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박게 하셨는지, 그로 인해 내게 어떤 일이 일어나게 하셨는지 그 이유를 모르고 어느 새 지옥으로 향하는 인생 종점에 이르렀을 것이다. 성령님은 이런 진리를 열어젖혀 알게 하시면서 나를 지혜의 근본에 다다르게 하셨다. 세상이 그토록 최고로 여기는 돈과 힘도 마음 눈이 밝혀질 때 비로소 제 자리를 잡는다.

세상이 끔찍히 여기는 비극이나 상처들도 마음의 눈이 밝혀지면 해석이 달라지고 의미가 달라진다. 지혜와 계시의 영이 마음 눈을 밝혀주는 은혜는 나에게 계속 필요하다. 그러지 않으면 잔존한 부패성이 또 나를 어두운 골짜기로 몰고 갈 수 있기 때문이다. 바울은 마음 눈으로 보는 그것으로 환경을 돌파해 나갔다. 나도 그래야 한다.

*주님 종에게 지혜와 계시의 영을 부어주셔서 영광의 아버지를 더 깊이 알게 하시고 마음 눈으로 본 은혜를 붙들며 환경을 돌파하고 변화시켜 가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

디모데후서 1:8

딤후 1:8 그러므로 너는 내가 우리 주를 증언함과 또는 주를 위하여 갇힌 자 된 나를 부끄러워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의 능력을 따라 복음과 함께 고난을 받으라 바울은 복음으로 말미암은 고난을 수없이 겪었다. 고린도후서 11장엔 고난과 관련된 그의 자전적 고백이 진솔하게 담겨 있다. 복음을 전하며 복음을 사는 데에 고난이 따르는 이유는 세상의 저항과 반발 때

디모데후서 1:5-6

딤후 1:5-6 이는 네 속에 거짓이 없는 믿음이 있음을 생각함이라 이 믿음은 먼저 네 외조모 로이스와 네 어머니 유니게 속에 있더니 네 속에도 있는 줄을 확신하노라 그러므로 내가 나의 안수함으로 네 속에 있는 하나님의 은사를 다시 불일듯 하게 하기 위하여 너로 생각하게 하노니 디모데의 영성은 3절의 ‘청결한 양심’과 5절의 ‘거짓이 없는 믿음’에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