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베소서 1:17-18


엡 1:17-18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하나님, 영광의 아버지께서 지혜와 계시의 영을 너희에게 주사 하나님을 알게 하시고 너희 마음의 눈을 밝히사 그의 부르심의 소망이 무엇이며 성도 안에서 그 기업의 영광의 풍성함이 무엇이며

영의 세계는 시공의 3차원과 달라서 하나님께서 그 세계를 열어주시는 은혜, 즉 계시적 은총을 주시지 않으면 알 수도 접할 수도 없는 세계이다. 이제 때가 차매 하나님은 예수님의 십자가로 하나님의 나라가 임하게 하시고 지혜와 계시의 영이신 성령님을 통해 그 세계를 접할 수 있는 은혜를 부어주셨다. 본문은 그 과정에서 성령께서 어떻게 역사하시는가를 알려준다. 지혜와 계시를 받게 하셔서 마음 눈이 열리게 하심이다.

성령님의 역사가 아니면 나는 깜깜이 일 수 밖에 없다. 무엇이 진리이며 무엇이 거짓인지 분별을 못한 채 속고 살아가는 백치와 같았을 것이다. 하나님께서 왜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박게 하셨는지, 그로 인해 내게 어떤 일이 일어나게 하셨는지 그 이유를 모르고 어느 새 지옥으로 향하는 인생 종점에 이르렀을 것이다. 성령님은 이런 진리를 열어젖혀 알게 하시면서 나를 지혜의 근본에 다다르게 하셨다. 세상이 그토록 최고로 여기는 돈과 힘도 마음 눈이 밝혀질 때 비로소 제 자리를 잡는다.

세상이 끔찍히 여기는 비극이나 상처들도 마음의 눈이 밝혀지면 해석이 달라지고 의미가 달라진다. 지혜와 계시의 영이 마음 눈을 밝혀주는 은혜는 나에게 계속 필요하다. 그러지 않으면 잔존한 부패성이 또 나를 어두운 골짜기로 몰고 갈 수 있기 때문이다. 바울은 마음 눈으로 보는 그것으로 환경을 돌파해 나갔다. 나도 그래야 한다.

*주님 종에게 지혜와 계시의 영을 부어주셔서 영광의 아버지를 더 깊이 알게 하시고 마음 눈으로 본 은혜를 붙들며 환경을 돌파하고 변화시켜 가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13:5-6

출 13:5-6 여호와께서 너를 인도하여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 곧 네게 주시려고 네 조상들에게 맹세하신 바 젖과 꿀이 흐르는 땅에 이르게 하시거든 너는 이 달에 이 예식을 지켜 이레 동안 무교병을 먹고 일곱째 날에는 여호와께 절기를 지키라 출애굽은 아브라함에게 하신 약속이 430년 만에 성취된 사건이다.

출애굽기 12:40-41

출 12:40-41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에 거주한 지 사백삼십 년이라 사백삼십 년이 끝나는 그 날에 여호와의 군대가 다 애굽 땅에서 나왔은즉 출애굽한 이스라엘은 ‘여호와의 군대’로 불리운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군대로 부르셨다. 출애굽 이후로 수많은 싸움이 기다리고 있음을 암시한다. 싸움의 상대는 내면의 불신앙으로부터 외부의 이방족속들까지 다양했다. 사백

출애굽기 12:35-36

출 12:35-36 이스라엘 자손이 모세의 말대로 하여 애굽 사람에게 은금 패물과 의복을 구하매 여호와께서 애굽 사람들에게 이스라엘 백성에게 은혜를 입히게 하사 그들이 구하는 대로 주게 하시므로 그들이 애굽 사람의 물품을 취하였더라 애굽사람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