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요한계시록 19:7-8


계 19:7-8 우리가 즐거워하고 크게 기뻐하며 그에게 영광을 돌리세 어린 양의 혼인 기약이 이르렀고 그의 아내가 자신을 준비하였으므로 그에게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 옷을 입도록 허락하셨으니 이 세마포 옷은 성도들의 옳은 행실이로다 하더라

어린 양의 혼인잔치가 예비되어 있다. 그 주인공은 어린 양이신 예수님과 그의 신부인 그리스도인들이다. 창조로부터 십자가를 거쳐 혼인잔치에 이르기까지 하나님의 경륜은 사랑의 시리즈로 구성되어 있다. 타락으로 망가진 관계를 어린 양의 피로 복원하신 뒤 신랑과 신부의 친밀함으로 채우신다. 그리고는 그리스도 안에서 하늘에 속한 모든 신령한 복을 누리게 하시는 것이다.

창세기로부터 계시록까지 인간의 역사는 하나님 사랑의 발현과 그 사랑의 회복과 그 사랑을 영원히 누리게 하시는 사랑의 파노라마로 엮어진다. 요한은 이러한 하나님에게서 사랑을 느끼지 못하면 하나님을 알지 못하는 것이라 했다. 부부는 서로에게 속한 모든 것을 함께 누리듯이 나는 주님에게 속한 모든 것을 소유하고 누릴 것이다. 나의 신랑되신 예수님은 생명 그 자체로서 죽음이나 멸절도 없기에 나는 영원히 복을 누릴 것이다.

옷을 준비하는 문제가 남아 있다. 나의 세마포 옷은 빛나고 깨끗한가. 주님 곁에 섰을 때 나의 모습은 경이로울까, 아니면 주님을 경악하게 할까. 나에게 성화의 시간을 허락하심은 더러운 옷을 벗고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 옷을 입게 하시려는 배려일 것이다. 가급적 이 땅에서 진리에 터잡은 옳은 행실로 주님 곁에 섰을 때 부끄러움이 없게 해야 할 것이다. 나는 오늘도 물과 피로 내 영혼을 씻는다.

*너무 어마어마한 복을 예비하신 하나님의 크신 사랑에 감사합니다. 성화의 시절을 지날 때 점점 더 빛나고 깨끗해지게 하시옵소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열왕기상 5:3-4ㅣ4월 13일

왕상 5:3-4 당신도 알거니와 내 아버지 다윗이 사방의 전쟁으로 말미암아 그의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을 위하여 성전을 건축하지 못하고 여호와께서 그의 원수들을 그의 발바닥 밑에 두시기를 기다렸나이다 이제 내 하나님 여호와께서 내게 사방의 태평을 주시매 원수도 없고 재앙도 없도다 다윗은 전장에서 피를 많이 본 까닭으로 성전건축을 할 수 없었다. 대신 성전을

열왕기상 4:29-30ㅣ4월 12일

왕상 4:29-30 하나님이 솔로몬에게 지혜와 총명을 심히 많이 주시고 또 넓은 마음을 주시되 바닷가의 모래 같이 하시니 솔로몬의 지혜가 동쪽 모든 사람의 지혜와 애굽의 모든 지혜보다 뛰어난지라 애굽의 지혜는 탁월했다. 오늘날로 치면 수퍼파워인 미국에 비할 수 있다. 애굽의 지혜보다 뛰어났다는 것은 최고의 찬사다. 지혜는 삶을 윤택하게 하고 형통하게 하지만

열왕기상 4:4-6ㅣ4월 11일

왕상 4:4-6 여호야다의 아들 브나야는 군사령관이요 사독과 아비아달은 제사장이요 나단의 아들 아사리아는 지방 관장의 두령이요 나단의 아들 사붓은 제사장이니 왕의 벗이요 아히살은 궁내대신이요 압다의 아들 아도니람은 노동 감독관이더라 솔로몬의 인사 배치에 관한 내용이 소개된다. 공동체의 안정과 성장은 은사배치와 팀웤이 핵심이다. 은사는 사역을 즐거이 행하게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