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위기 5:11


레 5:11 만일 그의 손이 산비둘기 두 마리나 집비둘기 두 마리에도 미치지 못하면 그의 범죄로 말미암아 고운 가루 십분의 일 에바를 예물로 가져다가 속죄제물로 드리되 이는 속죄제인즉 그 위에 기름을 붓지 말며 유향을 놓지 말고

속죄제를 드릴 때에는 송아지, 염소, 어린 양 등의 희생제물이 필요했다. 그런 제물을 드릴 형편이 안될 때엔 산비둘기나 집비둘기로 제물을 드려야 했다. 본문은 비둘기조차도 드릴 여유가 없는 사람을 위한 최소한의 예물을 제시한다. 곡식을 빻은 고운 가루이다. 즉 누구라도 제물없이는 속죄 처리가 안된다는 것을 가리킨다. 하나님께서 뭘 받는 것을 좋아하셔서가 아니다. 죄에는 대가가 있다는 뜻이다.

제물은 궁극적으로 예수님의 십자가 희생을 암시한다. 세례 요한이 예수님을 소개하면서 ‘보라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한 이유이다. 또 한편 죄는 대가를 피할 수 없음을 알린다. 최소한의 희생이라도 치루어져야 한다. 하나님의 공의 때문이다. 어떤 제물이 되었든 제사를 드리면서 사람들은 그 점을 절감했을 것이다. 만일 이런 방식으로 대가를 지불하지 않으면 스스로 그 삯을 치루어야 한다. 하나님은 죄를 그냥 넘기시지 않기 때문이다.

신약시대의 교회는 십자가의 대속으로 어마어마하게 번거로운 절차를 생략받는 은혜를 입었다. 이제 우리가 드리는 예물은 감사의 성격을 지닌다. 속죄는 십자가의 대속을 전제로 한 회개와 자백으로 이루어지고 그 외의 과정은 감사와 찬양의 표현으로 보면 된다. 구약의 속죄처리과정은 죄의 심각성과 속죄의 깊이에 대한 이해를 정확하게 해주는 유익이 있다. 생각할 수록 예수님의 성육신과 수난에 담긴 대속의 은혜가 너무나 감사하다.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 37:34 여호와를 바라고 그의 도를 지키라 그리하면 네가 땅을 차지하게 하실 것이라 악인이 끊어질 때에 네가 똑똑히 보리로다 하나님의 도는 하나님에게 피하는 자의 방패가 된다(시 18:30). 그 도를 지킴이 하나님의 날개 아래에 들어가게 하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도를 지킨다는 것은 하나님의 법을 따라 행하는 것을 말한다. 하나님이 사랑이시기에 사랑의

시 37:7-9 여호와 앞에 잠잠하고 참고 기다리라 자기 길이 형통하며 악한 꾀를 이루는 자 때문에 불평하지 말지어다분을 그치고 노를 버리며 불평하지 말라 오히려 악을 만들 뿐이라 진실로 악을 행하는 자들은 끊어질 것이나 여호와를 소망하는 자들은 땅을 차지하리로다 세상은 악한 꾀를 시도하는 자들이 즐비하다. 종종 그들의 시도는 형통한 것처럼 보일 때도 많다

시 36:7-8 하나님이여 주의 인자하심이 어찌 그리 보배로우신지요 사람들이 주의 날개 그늘 아래에 피하나이다 그들이 주의 집에 있는 살진 것으로 풍족할 것이라 주께서 주의 복락의 강물을 마시게 하시리이다 주의 인자하심이 보배처럼 여겨지는 마음이 귀하다. 이는 긍휼어린 아가페, 즉 은혜를 말한다. 은혜가 귀히 여겨지지 않는 마음은 다른 것을 보배로 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