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시편 115:12-13


시 115:12-13 여호와께서 우리를 생각하사 복을 주시되 이스라엘 집에도 복을 주시고 아론의 집에도 복을 주시며 높은 사람이나 낮은 사람을 막론하고 여호와를 경외하는 자들에게 복을 주시리로다

하나님의 이름을 여호와로 부른다는 것부터 복이다. 시내산에서 모세가 이름을 여쭈었을 때 그 이름을 ‘스스로 있는 자’, 또는 ‘나는 나다’(I AM WHO I AM)는 뜻을 지니고 있는 여호와로 계시하셨다. 지존하신 절대자가 심판자가 아니라 구원자로 오셨음을 분명히 하신 것이다. 여호와는 구원의 이름이다. 은혜이며 축복이고 평안의 이름이다. 여호와 하나님은 나를 생각하시는 분이시다. 나의 구원에 대해서, 나의 회복, 나의 자유, 나의 형통에 대해 생각하신다.

사탄은 저주를 주지만 여호와 하나님은 복을 주신다. 복의 정점은 영생이며 천국이다. 아담의 타락으로 지옥 지점이 되어버린 이생을 살아가는 나에게 여호와 하나님은 하늘을 열어 천국지점같은 은총을 누리게 하신다. 이 모든 은총은 악을 미워하고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에게 부어진다. 잠 8:13 ‘여호와를 경외하는 것은 악을 미워하는 것이라 나는 교만과 거만과 악한 행실과 패역한 입을 미워하느니라’

이스라엘은 여호와를 알게 되면서 해방을 얻었고, 가나안을 얻었으며, 무엇보다 하나님의 사랑을 받는 은혜를 얻었다. 신 33:29 ‘이스라엘이여 너는 행복한 사람이로다 여호와의 구원을 너 같이 얻은 백성이 누구냐 그는 너를 돕는 방패시요 네 영광의 칼이시로다 네 대적이 네게 복종하리니 네가 그들의 높은 곳을 밟으리로다’ 여호와의 구원을 얻은 나는 행복한 사람이다. 하나님이 나를 돕는 방패가 되시고 나의 영광의 칼이 되어주시기 때문이다.

*구원의 하나님께서 저에게 복을 주시고 저의 대적을 잠잠케하시며 저로 그들의 높은 곳을 밟게 하심을 감사드립니다.

 

Recent Posts

See All

열왕기하 2:9ㅣ6월 21일

왕하 2:9 건너매 엘리야가 엘리사에게 이르되 나를 네게서 데려감을 당하기 전에 내가 네게 어떻게 할지를 구하라 엘리사가 이르되 당신의 성령이 하시는 역사가 갑절이나 내게 있게 하소서 하는지라 엘리야는 승천하고 엘리사가 뒤를 잇는다. 선지자가 계속 세워진다는 것은 하나님께서 여전히 기회를 주신다는 뜻이다. 선지자는 하나님의 길에서 벗어난 이들을 바른 길로

열왕기하 1:9-10ㅣ6월 20일

왕하 1:9-10 이에 오십부장과 그의 군사 오십 명을 엘리야에게로 보내매 그가 엘리야에게로 올라가 본즉 산 꼭대기에 앉아 있는지라 그가 엘리야에게 이르되 하나님의 사람이여 왕의 말씀이 내려오라 하셨나이다 엘리야가 오십부장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내가 만일 하나님의 사람이면 불이 하늘에서 내려와 너와 너의 오십 명을 사를지로다 하매 불이 곧 하늘에서 내려와

열왕기하 1:2-3ㅣ6월 19일

왕하 1:2-3 아하시야가 사마리아에 있는 그의 다락 난간에서 떨어져 병들매 사자를 보내며 그들에게 이르되 가서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이 병이 낫겠나 물어 보라 하니라 여호와의 사자가 디셉 사람 엘리야에게 이르되 너는 일어나 올라가서 사마리아 왕의 사자를 만나 그에게 이르기를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없어서 너희가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물으러 가느냐 북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