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로새서 2:6-7


골 2:6-7 그러므로 너희가 그리스도 예수를 주로 받았으니 그 안에서 행하되 그 안에 뿌리를 박으며 세움을 받아 교훈을 받은 대로 믿음에 굳게 서서 감사함을 넘치게 하라

예수님을 주로 받았다는 것은 전폭적인 변화를 요구한다. 세상나라에서 하나님의 사랑의 아들의 나라로 이민간 것과 같다. 이민가면 법과 스타일이 달라진다. 충성의 대상이 달라질 뿐 아니라 이민간 나라의 법과 관습 안에서 행하지 아니하면 벌금을 맞을 수도, 심지어는 투옥될 수도 있다. 우리는 이 땅에서 예수를 주로 모신 하늘나라 백성으로 산다. 아예 천국에 간다면 복잡할 소지가 없지만 세상나라에서 하늘의 백성으로 살려니 믿음에 굳게 서는 것이 필요하다.

세상에 살면서 배인 사고방식과 생활방식이 있다. 오랜 세월 자리잡은 비복음적 가치관과 기준들이다. 그런 중에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을 통해 죄사함받고 영혼의 소속이 달라지게 되었다. 그런데 아예 천국으로 간 것이 아니다보니 생각지 않게 이중생활을 한다. 마음바탕은 여전히 세상에 뿌리박힌 것처럼 세상의 교훈 언저리를 배회한다. 하나님의 교훈과 행하시는 일은 상대화된다. 세상과 내가 여전히 중심에 있는 것이다.

예수를 주로 받았다는 것은 영생과 천국을 얻었다는 말이며 이 땅에서는 나그네로 산다는 말이다. 영생과 천국은 평생, 아니 세세토록 감사해야 할 복이며 주가 되신 예수님의 보호 아래 사는 것도 감사한 일이다. 이런 은혜들은 이 땅에서는 오직 믿음으로 붙들어야 하는 복들이다. 그리고 믿음으로 붙들었다면 그것만으로도 감사함이 넘치게 된다. 세상에 익숙한 눈으로 믿음의 세계를 상대화하지 말고 믿음의 눈으로 세상풍조를 넘어서야 한다. 오늘도 느슨해진 뿌리를 다시 박는다.

*말씀기도

감사함을 넘치게 하라셨는데 감사하려고 애를 쓰는 때가 더 많았음을 고백합니다. 믿음에 터잡은 전폭적인 관점의 변화로 감사함이 차고 넘치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

디모데후서 1:8

딤후 1:8 그러므로 너는 내가 우리 주를 증언함과 또는 주를 위하여 갇힌 자 된 나를 부끄러워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의 능력을 따라 복음과 함께 고난을 받으라 바울은 복음으로 말미암은 고난을 수없이 겪었다. 고린도후서 11장엔 고난과 관련된 그의 자전적 고백이 진솔하게 담겨 있다. 복음을 전하며 복음을 사는 데에 고난이 따르는 이유는 세상의 저항과 반발 때

디모데후서 1:5-6

딤후 1:5-6 이는 네 속에 거짓이 없는 믿음이 있음을 생각함이라 이 믿음은 먼저 네 외조모 로이스와 네 어머니 유니게 속에 있더니 네 속에도 있는 줄을 확신하노라 그러므로 내가 나의 안수함으로 네 속에 있는 하나님의 은사를 다시 불일듯 하게 하기 위하여 너로 생각하게 하노니 디모데의 영성은 3절의 ‘청결한 양심’과 5절의 ‘거짓이 없는 믿음’에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