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라디아서 3:14


갈 3:14 이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아브라함의 복이 이방인에게 미치게 하고 또 우리로 하여금 믿음으로 말미암아 성령의 약속을 받게 하려 함이라

예수님의 십자가는 죄인이 복인이 되게 하였다. 하나님께서 십자가를 통해 하늘에 속한 모든 신령한 복을 얻게 하셨기 때문이다. 엡 1:3 ‘찬송하리로다 하나님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께서 그리스도 안에서 하늘에 속한 모든 신령한 복을 우리에게 주시되’ 이 복의 누림은 하나님의 자녀됨으로 시작하여 이 땅에서의 승리와 함께 천국의 복락을 누릴 때 온전히 성취될 것이다.

오늘 본문은 이 땅에서의 우리 삶에 그 복이 어떻게 시작되는가를 보여준다. 바울이 아브라함의 복을 언급한 이유다. 아브라함의 복은 믿음으로 시작되고 바라봄으로 성취되었다. 하나님과 하나님이 주신 약속을 믿었고 그 약속의 성취를 바라보며 믿음의 선한 싸움을 싸웠다. 그 복은 운명과 환경을 바꾸었다. 그 자신만이 아니다. 후손들의 운명까지도 방향을 틀어놓았다.

그런데 나에겐 더한 복이 임했다. 성령의 약속의 성취이다. 아브라함에겐 땅과 자손의 약속이 주어졌고 후대에 이루어졌다. 이삭의 출생은 그 보증이었다. 신약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겐 그리스도를 통하여 성령께서 임하사 하나님의 성전이 되는 은혜와 함께 하나님께서 함께하시는 임마누엘의 은총을 입게 하셨다. 십자가의 축복패키지는 율법 저주의 철폐와 아브라함의 복, 그리고 성령의 약속의 성취를담고 있다. 하늘에 속한 모든 신령한 복이 나에게 흐르기 시작했다.

*말씀기도

십자가의 대속의 은혜의 풍성함을 헤아릴 길이 없습니다. 지상과 영원에서 아브라함의 복과 하늘에 속한 신령한 복을 온전히 누리게 하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사사기 2:3

삿 2:3 그러므로 내가 또 말하기를 내가 그들을 너희 앞에서 쫓아내지 아니하리니 그들이 너희 옆구리에 가시가 될 것이며 그들의 신들이 너희에게 올무가 되리라 하였노라 하나님은 가나안 땅이 깨끗이 비워지길 원하셨다. 온 땅이 하나님에 대한 무지와 죄악으로 가득했지만 시범적으로 택하신 땅만큼은 믿음의 백성들에 의해 정화되기 원하셨다. 하나님은 아브라함에게

사사기 1:27-28

삿 1:27-28 므낫세가 벧스안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다아낙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돌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이블르암과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과 므깃도와 그에 딸린 마을들의 주민들을 쫓아내지 못하매 가나안 족속이 결심하고 그 땅에 거주하였더니 이스라엘이 강성한 후에야 가나안 족속에게 노역을 시켰고 다 쫓아내지 아니하였더라 여호수아의

사사기 1:14-15

삿 1:14-15 악사가 출가할 때에 그에게 청하여 자기 아버지에게 밭을 구하자 하고 나귀에서 내리매 갈렙이 묻되 네가 무엇을 원하느냐 하니 이르되 내게 복을 주소서 아버지께서 나를 남방으로 보내시니 샘물도 내게 주소서 하매 갈렙이 윗샘과 아랫샘을 그에게 주었더라 갈렙 일가의 활약은 여전하다. 거인족을 내쫓고 헤브론을 차지한 갈렙은 역시 믿음으로 나서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