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사순절 빌 2:11-12


빌 2:11-12 모든 입으로 예수 그리스도를 주라 시인하여 하나님 아버지께 영광을 돌리게 하셨느니라 그러므로 나의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나 있을 때뿐 아니라 더욱 지금 나 없을 때에도 항상 복종하여 두렵고 떨림으로 너희 구원을 이루라

하나님은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을 높여 ‘주’가 되게 하셨다. 예수님을 주로 고백하는 것은 단순한 구두 고백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다. 주권자를 향한 신뢰와 충성의 서약이다. 초대교회 당시에는 황제숭배가 성행했다. 제국의 효과적인 통치를 위해 곳곳마다 황제 신전을 세우고는 주로 섬길 것을 요구했으며 따르지 않으면 반역자로 간주했다. 황제 아닌 다른 이를 주로 섬기기로 한다는 것은 목숨을 거는 일이 된 것이다.

루크 존슨(Luke Johnson)은 이 당시에 ‘예수를 주로 고백함’을 ‘실천선언’으로 보았다. 다른 질서를 택하며 그 기준에 따라 살아갈 것을 공개적으로 선포하는 것이다. 마치 지금 평양 한 복판에서 김정은이 아닌 다른 이를 따르겠다고 선언하는 것과 유사하다. 엄청난 압박이 가해질 것이 틀림없는 일인 것이다. 주님을 따름이 천국과 영생을 비롯, 어마어마한 복을 얻게 하지만 사탄이 임금노릇을 하는 이 땅에서는 심한 저항에 부딪힐 선택임에 틀림없다.

따라서 이 선택은 진정한 믿음으로만 가능하다. 진짜 믿음은 중간에 변질하거나 뒤집어지지 않는다. 믿음으로 시작했는데 중도에 사라진다면 어떻게 되는가? 믿음의 첫 체험이 유산될 경우 마이클 고먼은 ‘애초부터 의롭다하심이 생기지 않은 것’으로 간주한다. 즉 진짜 믿음이 아니었다는 것이다. 루크 존슨은 진정한 믿음이 지닌 속성을 이렇게 표현한다. “믿음은 매 순간 순간 우리에게 쇄도하시는 살아계신 주님께 응답하는 것이다.’

칼빈이 로마서 주석에서 한 말을 기억할 필요가 있다.“ 바울은 믿음이 변하지 않고, 우리 마음 속 깊이 가라앉아 있는 것이어서 평생동안 지속되는 것이다. 따라서 갑작스런 충동에 이끌려 믿는 사람은 믿음을 가진 사람이 아니며, 이런 사람을 믿음을 가진 사람으로 계산해서도 안된다. 하지만 마치 그리스도에게 늘 달라붙어 있는 사람처럼, 하나님이 그에게 정해주신 자리에 계속하여, 그리고 견고하고 요동치 않는 다리로 버티고 서 있는 사람은 믿음을 가진 사람이다.”

*말씀기도

십자가의 대속으로 구원을 받았지만, 두렵고 떨림으로 항상 복종하면서 구원을 이루어 가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삼상 3:10 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했던 시대에 새로운 시즌을 여시고자 사무엘을 부르신다. 하나님은 들어야 할 사람이 듣고 반응할 때까지 네 번을 부르셨다. 하나님의 음성에 반응하면서 한 시대가 가고 한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사

삼상 2:30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내가 전에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 영원히 행하리라 하였으나 이제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결단코 그렇게 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를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를 내가 경멸하리라 엘리는 말 안듣는 아들들을 징계한 후, 하나님 앞에 회개하게 해야 했다. 하나님을 존중하

삼상 2:20-21 엘리가 엘가나와 그의 아내에게 축복하여 이르되 여호와께서 이 여인으로 말미암아 네게 다른 후사를 주사 이가 여호와께 간구하여 얻어 바친 아들을 대신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하였더니 그들이 자기 집으로 돌아가매 여호와께서 한나를 돌보시사 그로 하여금 임신하여 세 아들과 두 딸을 낳게 하셨고 아이 사무엘은 여호와 앞에서 자라니라 엘리는 대제사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