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큐티ㅣ대하 29:36


대하 29:36 이 일이 갑자기 되었으나 하나님께서 백성을 위하여 예비하셨으므로 히스기야가 백성과 더불어 기뻐하였더라

히스기야는 성심으로 속죄제와 감사제와 번제를 드렸다. 풍성하면서도 정중하게 드려진 이 제사가 재위 첫 해에 몰아쳐지듯 갑자기 드려졌으나 모두의 마음에 기쁨이 넘쳤다. 사람들에겐 갑자기였으나 하나님깨서 미리 예비하신 까닭이었다. 은혜는 이렇게 전격적으로 다가올 때가 많다.

히스기야의 모습은 은혜에 사로잡혀진 사람의 열정을 보인다. 이 역시 예비하심이다. 이런 열정은 구별을 가져온다. 헌신이나 절제 등 일정 분량의 구별을 드린다. 일종의 감사이며 동시에 충성의 표시이다. 그러면서도 기쁨이 있다. 부흥의 전조인 것이다. 구별된 기간이든 구별된 물질이든 기쁨과 감사로 감당하는 은혜를 받음이 또한 축복이다.

이런 은혜는 즉각적인 순종으로 열린다. 거의 대부분 하나님의 제안은 갑작스럽다. 생각의 수준이 다른 하나님께서 영적감화를 통해 주시는 신호는 의표를 찌를 때가 많지만 주저없이 순종함으로 따르면 그 다음 열어주시는 은혜의 줄기는 감자뿌리처럼 이어진다. 구별된 마음, 구별된 영역을 마련해드림이 있어야 한다. 자주 그럴수록 하나님의 총애는 두터워진다.

*말씀기도

하스기야처럼 갑자기 열리는 은혜, 기쁨을 간청합니다. 구별된 마음, 구별된 표식을 드리는 은혜 또한 간청합니다.

 

Recent Posts

See All

열왕기하 2:9ㅣ6월 21일

왕하 2:9 건너매 엘리야가 엘리사에게 이르되 나를 네게서 데려감을 당하기 전에 내가 네게 어떻게 할지를 구하라 엘리사가 이르되 당신의 성령이 하시는 역사가 갑절이나 내게 있게 하소서 하는지라 엘리야는 승천하고 엘리사가 뒤를 잇는다. 선지자가 계속 세워진다는 것은 하나님께서 여전히 기회를 주신다는 뜻이다. 선지자는 하나님의 길에서 벗어난 이들을 바른 길로

열왕기하 1:9-10ㅣ6월 20일

왕하 1:9-10 이에 오십부장과 그의 군사 오십 명을 엘리야에게로 보내매 그가 엘리야에게로 올라가 본즉 산 꼭대기에 앉아 있는지라 그가 엘리야에게 이르되 하나님의 사람이여 왕의 말씀이 내려오라 하셨나이다 엘리야가 오십부장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내가 만일 하나님의 사람이면 불이 하늘에서 내려와 너와 너의 오십 명을 사를지로다 하매 불이 곧 하늘에서 내려와

열왕기하 1:2-3ㅣ6월 19일

왕하 1:2-3 아하시야가 사마리아에 있는 그의 다락 난간에서 떨어져 병들매 사자를 보내며 그들에게 이르되 가서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이 병이 낫겠나 물어 보라 하니라 여호와의 사자가 디셉 사람 엘리야에게 이르되 너는 일어나 올라가서 사마리아 왕의 사자를 만나 그에게 이르기를 이스라엘에 하나님이 없어서 너희가 에그론의 신 바알세붑에게 물으러 가느냐 북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