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18-12-05


대하 25:14-15 아마샤가 에돔 사람들을 죽이고 돌아올 때에 세일 자손의 신들을 가져와서 자기의 신으로 세우고 그것들 앞에 경배하며 분향한지라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아마샤에게 진노하사 한 선지자를 그에게 보내시니 그가 이르되 저 백성의 신들이 그들의 백성을 왕의 손에서 능히 구원하지 못하였거늘 왕은 어찌하여 그 신들에게 구하나이까 하며

말도 안되는 일이 벌어졌다. 거금을 포기하고 북이스라엘군대를 돌려보냈던 사람이 하나님의 도움으로 승리한 후에 오히려 패배한 에돔의 우상을 자기의 신으로 세우는 일이 벌어진 것이다. 심지어 그를 지적한 선지자의 권면조차 거절한다. 이를 통해 선지자는 하나님이 아마샤를 버리셨음을 깨달았다. 25절을 보면 이후에도 15년을 더 생존했지만 그는 결국 반역자의 손에 죽임을 당한다.

대물림을 통해 스며든 우상숭배의 관습과 승리하는 과정에서 스며든 교만이 이런 어처구니없는 일을 저지르게 만들었다. 아마샤는 타락한 인간의 부패함이 얼마나 뿌리가 깊은지를 보여준다. 세상적 소욕과 섣부른 자신감이 하나님의 존재를 거침없이 외면하게 만든 것이다. 아마샤의 행위는 황당하기 짝이 없지만 종종 감사를 잊어버리는 나의 모습에서 살짝 그 편린을 발견한다.

크고 작은 일상에서 받는 하나님의 보호하심과 도우심이 적지않음에도 감사보다는 아쉬움이, 찬양보다는 탄식이 더 많을 때가 종종 있다. 아담의 유전에서 오는 세속적가치관과 부패한 죄성이 고개를 쳐들어 아마샤처럼 황당하게까지는 안해도 주의 영과 다른 마음의 길을 가게 할 때가 있다. 가지말아야 하는 길이다. 하나님에게서 먼 사람은 감사와 찬양이 없다. 감사와 찬양이 약해질 때 주의해야 한다.

*말씀기도

아마샤를 통해 이렇게 사람이 어처구니 없을 수 있음을 보면서 각성합니다. 감사와 찬양으로 주님 곁을 떠나지 않도록 종의 영혼을 간수하여 주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

디모데후서 1:8

딤후 1:8 그러므로 너는 내가 우리 주를 증언함과 또는 주를 위하여 갇힌 자 된 나를 부끄러워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의 능력을 따라 복음과 함께 고난을 받으라 바울은 복음으로 말미암은 고난을 수없이 겪었다. 고린도후서 11장엔 고난과 관련된 그의 자전적 고백이 진솔하게 담겨 있다. 복음을 전하며 복음을 사는 데에 고난이 따르는 이유는 세상의 저항과 반발 때

디모데후서 1:5-6

딤후 1:5-6 이는 네 속에 거짓이 없는 믿음이 있음을 생각함이라 이 믿음은 먼저 네 외조모 로이스와 네 어머니 유니게 속에 있더니 네 속에도 있는 줄을 확신하노라 그러므로 내가 나의 안수함으로 네 속에 있는 하나님의 은사를 다시 불일듯 하게 하기 위하여 너로 생각하게 하노니 디모데의 영성은 3절의 ‘청결한 양심’과 5절의 ‘거짓이 없는 믿음’에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