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18-11-30


대하 22:3-4 아하시야도 아합의 집 길로 행하였으니 이는 그의 어머니가 꾀어 악을 행하게 하였음이라 그의 아버지가 죽은 후에 그가 패망하게 하는 아합의 집의 가르침을 따라 여호와 보시기에 아합의 집 같이 악을 행하였더라

이세벨과 그의 딸 아달랴는 남북왕국을 망치는 주범이 되었다. 이세벨은 북왕국의 아합을, 아달랴는 남유다왕인 남편 여호람과 아들 아하시야를 실족시켰다. 여호와 하나님 대신 바알 우상을 섬기게 하면서 세속적가치관에 함몰되게 했고 하나님과의 사이를 벌려놓았다. 성경은 명백하게 책임을 묻는다. “그의 어머니가 꾀어 악을 행하게 하였음이라”

애굽에서 종살이하는 중에도 영적인 베갯머리 양육했던 요게벳은 모세를 키워냈고 이스라엘을 살리게 했다. 이세벨과 아달랴는 사악한 베갯머리 양육을 한 셈이다. 어미의 내면에 무엇이 담겨 있는가에 따라 자녀는 흥하기도 하고 망하기도 한다. 아합이나 여호사밧 집안을 보면 남자는 힘을 못썼다. 아이를 늘 접하는 엄마가 중요한 이유이다.

그럼에도 성경은 세번씩이나 계속 ‘아합의 집’을 말한다. 결국은 가장의 책임으로 귀결되는 것이다. 부모 중 어느 쪽도 책임을 피할 순 없다. 가정에서 교회에서 부모세대는 무엇을 전하고 있는가. 나와 다음세대는 다윗의 집에 속했나 아합의 집에 속했나.. 어중간해도 문제이다. 주님의 관점을 기억해야 한다. 마 12:30 나와 함께 아니하는 자는 나를 반대하는 자요 나와 함께 모으지 아니하는 자는 헤치는 자니라

*말씀기도

은정에 속한 가정을 살피사 부모의 양육을 붙들어주셔서 다음세대들이 모세의 길로 가게 하시고 다윗의 집에 속하게 하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욥기 11:7, 9

욥 11:7 네가 하나님의 오묘함을 어찌 능히 측량하며 전능자를 어찌 능히 완전히 알겠느냐 욥 11:9 그의 크심은 땅보다 길고 바다보다 넓으니라 소발의 말은 그른 데가 없다. 그러나 그의 말은 사실상 자신에 대한 말이다. 소발이야말로 하나님의 오묘함에 무지하다. 물론 그 시대에 주어진 계시적 한계이기도 하다. 그는 아직 영적 전쟁을 모르고 욥을 향한 하

욥기 10:17

욥 10:17 주께서 자주자주 증거하는 자를 바꾸어 나를 치시며 나를 향하여 진노를 더하시니 군대가 번갈아서 치는 것 같으니이다 신앙 여정에서 이런 마음이 들 때가 있다. 사람들이 돌아가며 괴롭히고, 모든 상황들이 군대가 작전을 펼치듯 공격해오는 것 같은 상황들이다. 실제로는 사탄이 온 힘을 다해 내적, 외적 공격을 구사하며 욥을 하나님에게서 떠나게 하려는

욥기 10:8

욥 10:8 주의 손으로 나를 빚으셨으며 만드셨는데 이제 나를 멸하시나이다 6백만 명의 유대인들이 나치 수용소에서 단지 유대인이라는 이유만으로 처참하게 죽임당했을 때, 반응이 여러가지였다. 우선 두드러진 것이 ‘신 죽음의 신학’이었다. 신은 죽었다는 것이다. 신이 살아있다면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날 수 있는가 하는 의문에서 시작한 생각이다. 사실상 신을 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