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18-11-13


대하 13:8 이제 너희가 또 다윗 자손의 손으로 다스리는 여호와의 나라를 대적하려 하는도다 너희는 큰 무리요 또 여로보암이 너희를 위하여 신으로 만든 금송아지들이 너희와 함께 있도다

북왕국 여로보암의 치명적인 죄가 언급된다. 베델과 단에 금송아지를 세우고는 그것들을 여호와라 칭하며 북왕국 사람들로 하여금 거기에 절하게 한 것이다. 북측 사람들이 남유다의 예루살렘에 순례를 가지 못하게 하기 위해 저지른 우상숭배였다. 북왕국은 내내 이 죄의 그늘을 벗어나지 못했다. 하나님을 섬기기보다 사람 다스리는 일을 우선순위에 두었기에 일어난 일이다.

르호보암이 죽고 그 아들 아비야가 즉위하자 여로보암은 통일을 명분으로 한 전쟁을 일으켰다. 그 때 아비야는 조목조목 여로보암이 지은 죄들을 지적한다. 모두가 성경에서 벗어난 죄들이었다. 여로보암의 중심에는 편의주의가 자리잡고 있었다. 통치를 위해 예루살렘 아닌 곳에 제단을 세웠고, 아론의 자손이 아닌 사람을 제사장으로 세워 하나님을 섬기는 것처럼 위장했고 10지파가 여기에 현혹되었다.

성경을 해석하고 적용하는 과정에 틈타기 쉬운 것이 편의주의와 상황논리이다. 하나님의 뜻보다 내 입장, 내 사정을 우선으로 하는 이런 성향으로 인해 하나님의 눈에서 벗어나는 때가 있다. 다행히 더 틈이 벌어지기 전에 성령께서 책망하시는 은혜를 주시는데 이 은혜를 놓치지 말아야 한다. 나를 내려놓고 철저하게 주의 말씀을 따르면 아비야처럼 담대함을 얻는다. 이 담대함이 믿음의 열매를 보게 한다.

*말씀기도

성령 하나님, 편의주의가 중심에 자리잡는 일이 생기지 않도록 영혼을 간수해주시고 필요할 때에 가지게 하시는 책망의 마음을 가볍게 여기지 않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29:42

출 29:42 이는 너희가 대대로 여호와 앞 회막 문에서 늘 드릴 번제라 내가 거기서 너희와 만나고 네게 말하리라 아침 저녁으로 드리는 상번제의 규례다. 상번제는 속죄보다 교제에 초점이 있다. 여호와를 생각하며 그 하루를 의탁하고 안식의 시간 또한 여호와께 의뢰하는 패턴이다. 상번제의 패턴은 철저하게 하나님 중심으로 돌아가는 일상을 의미한다. 아무리 바빠

출애굽기 29:4-5

출 29:4-5 너는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회막 문으로 데려다가 물로 씻기고 의복을 가져다가 아론에게 속옷과 에봇 받침 겉옷과 에봇을 입히고 흉패를 달고 에봇에 정교하게 짠 띠를 띠게 하고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제사장으로 위임하는 절차가 지시된다. 물로 씻기고 거룩한 에봇을 입게 했다. 이후에도 성소의 직무를 행할 때마다 수족을 씻어야 했다. 은혜와 긍휼

출애굽기 28:2-3

출 28:2-3 네 형 아론을 위하여 거룩한 옷을 지어 영화롭고 아름답게 할지니 너는 무릇 마음에 지혜 있는 모든 자 곧 내가 지혜로운 영으로 채운 자들에게 말하여 아론의 옷을 지어 그를 거룩하게 하여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라 대통령을 접견하는데 런닝셔츠만 입고 가는 경우는 없다. 상대에 따라 그에 상응하는 의전이 필요한 법이다. 본문에서 하나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