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매일 큐티 18-11-7


대하 9:23-24 천하의 열왕이 하나님께서 솔로몬의 마음에 주신 지혜를 들으며 그의 얼굴을 보기 원하여 각기 예물을 가지고 왔으니 곧 은 그릇과 금 그릇과 의복과 갑옷과 향품과 말과 노새라 해마다 정한 수가 있었더라

천하의 열왕이 솔로몬에게 한 수 배우러왔다는 말씀이다. 필시 솔로몬은 제갈공명 이상의 지혜자였음에 틀림없다. 그의 통치시대에는 주변 어느 나라도 이스라엘을 넘볼 엄두를 내지못했다. 오히려 눈밖에 나지않으려 알아서 엎드리는 쪽을 택했다.

이 솔로몬보다 더 크신 이가 예수님이시다. 마 12:42b ...솔로몬보다 더 큰 이가 여기 있느니라.그리고 예수님은 성령님을 보내셨다. 그래서 성령님은 예수의 영으로 지혜와 총명을 풀어놓으신다. 이런 은혜를 입으려면 성령님을 적극적으로 인정하고 의지해야 한다.

범사에 결재를 득하겠다는 의지와 실천이 실행되면 매사 그 분의 지도와 인도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우리의 문제는 늘 자아가 앞선다는 것이며 집중력과 인내심이 부족하다는 것이다. 그래서 먼저 저지르고 고심하며 힘들어한다. 지혜와 총명, 모략과 재능의 영이신 성령님에 잘 보이려 노력해야 한다.

*말씀기도

성령님 인정하며 의지합니다. 인도하심과 지도를 구합니다. 범사에 가르치시고 이끌어주시옵소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편 43:5ㅣ3월 2일

시 43:5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어찌하여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그가 나타나 도우심으로 말미암아 내 하나님을 여전히 찬송하리로다 사람에겐 두 가지의 불안이 있다. 근원적인 불안과 환경에서 오는 불안이다. 근원적 불안은 창조주와의 불화한 상태에서 온다. 이는 중생을 통해 극복할 수 있다. 환경에서 오는 불안은 생존문

시편 42:6-7ㅣ3월 1일

시 42:6-7 내 하나님이여 내 영혼이 내 속에서 낙심이 되므로 내가 요단 땅과 헤르몬과 미살 산에서 주를 기억하나이다 주의 폭포 소리에 깊은 바다가 서로 부르며 주의 모든 파도와 물결이 나를 휩쓸었나이다 내 영혼이 내 속에서 낙심될 때가 있다. 원치 않은 일을 겪을 때, 혹은 원치 않았던 일들이 기억날 때이다. 그 일들은 먹장구름처럼 마음을 뒤덮어 소

요엘 3:21ㅣ2월 29일

욜 3:21 내가 전에는 그들의 피흘림 당한 것을 갚아 주지 아니하였거니와 이제는 갚아 주리니 이는 여호와께서 시온에 거하심이니라 유다가 피를 흘린 이유는 심판때문이다. 심판을 받은 이유는 우상을 숭배했기 때문이다. 우상숭배는 하나님에게 배신이었다. 경고도 있었고 회유도 있었다. 그러나 듣지를 않았다.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심판이 불가피했다. 이 때의 피흘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