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18-11-3


대하 7:1 솔로몬이 기도를 마치매 불이 하늘에서부터 내려와서 그 번제물과 제물들을 사르고 여호와의 영광이 그 성전에 가득하니

솔로몬의 성전봉헌에 하나님은 불로 화답하셨다. 그 불은 번제물과 제물들을 살랐다. 제사장들은 놋제단에 제물들을 올려놓고 하늘을 우러렀다. 이제 처음 제단을 사용하는 시점에서 사람이 만든 불이 아니라 하늘에서 내리는 불을 대망했다. 이 광경은 광야에서 세워진 성막 봉헌을 기억나게 한다.

레 9:23-24 모세와 아론이 회막에 들어갔다가 나와서 백성에게 축복하매 여호와의 영광이 온 백성에게 나타나며 불이 여호와 앞에서 나와 제단 위의 번제물과 기름을 사른지라 온 백성이 이를 보고 소리 지르며 엎드렸더라

하늘의 불이 있고 사람이 만든 불이 있다. 아론의 아들 나답과 아비후는 다른 불로 분향하다가 징계를 받았다. 하늘의 불은 여호와의 영광과 함께 역사한다. 영광은 그 불을 보증한다. 여호와의 영광이 드려지는 곳, 그 영광이 나타나는 곳이 불이 임하는 곳이다.

나는 하나님께 영광을 드리고 있는가를 살핀다. 어떻게 할 때 영광이 되는가. 내 삶에 하나님께 영광이 되지 않는 것은 어떤 것인가. 솔로몬의 성전건축은 2대에 걸친 최상의 노력이 기울어진 곳이다. 최상의 노력이 기울어진 곳에 불이 임하고 영광도 임할 수 있다.

*말씀기도

매사에 하나님의 영광에 초점을 맞춘 생각과 생활을 이루게 하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출애굽기 13:5-6

출 13:5-6 여호와께서 너를 인도하여 가나안 사람과 헷 사람과 아모리 사람과 히위 사람과 여부스 사람의 땅 곧 네게 주시려고 네 조상들에게 맹세하신 바 젖과 꿀이 흐르는 땅에 이르게 하시거든 너는 이 달에 이 예식을 지켜 이레 동안 무교병을 먹고 일곱째 날에는 여호와께 절기를 지키라 출애굽은 아브라함에게 하신 약속이 430년 만에 성취된 사건이다.

출애굽기 12:40-41

출 12:40-41 이스라엘 자손이 애굽에 거주한 지 사백삼십 년이라 사백삼십 년이 끝나는 그 날에 여호와의 군대가 다 애굽 땅에서 나왔은즉 출애굽한 이스라엘은 ‘여호와의 군대’로 불리운다.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군대로 부르셨다. 출애굽 이후로 수많은 싸움이 기다리고 있음을 암시한다. 싸움의 상대는 내면의 불신앙으로부터 외부의 이방족속들까지 다양했다. 사백

출애굽기 12:35-36

출 12:35-36 이스라엘 자손이 모세의 말대로 하여 애굽 사람에게 은금 패물과 의복을 구하매 여호와께서 애굽 사람들에게 이스라엘 백성에게 은혜를 입히게 하사 그들이 구하는 대로 주게 하시므로 그들이 애굽 사람의 물품을 취하였더라 애굽사람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