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18-08-18


행 28:3 바울이 나무 한 묶음을 거두어 불에 넣으니 뜨거움으로 말미암아 독사가 나와 그 손을 물고 있는지라

멜리데섬에 도착하여 불을 쬐던 바울에게 갑작스런 일이 일어난다. 사나운 독사가 불길에 넣은 나무단에서 튀어나와 바울의 손을 물었던 것이다. 이제까지 이 독사를 당해낸 사람들은 없었다. 그런데 바울은 끄떡이 없었다. 사람들은 신과 같은 존재가 아닌가하며 바울을 존중한다.

멜리데의 독사는 당해낼 수 없는 저주의 상징이었다. 사람들은 그 뱀에 물리면 끝장난거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바울은 아무 해를 받지 않았다. 바울은 그리스도 안에 있는 사람이었다. 그리스도 안에 있는 사람은 뱀의 독이 기승을 부릴 수 없다. 뱀이 달려드는 일은 있을 수 있으나 결과적으로는 우리를 상하게 할 수 없다.

바울은 또한 소명 안에 있던 사람이었다. 그 소명을 이루기까지 죽을 수 없는 사람이었다. 소명이 분명하면 어떤 뱀도 해하지 못한다. 무는 일이 있을 수 있지만 해를 당하지는 않는다. 내 안에 분명한 소명이나 비전은 견고한 성채와 같다. 사탄이 공격할 수 있지만 무너지게는 못한다. 하나님의 울타리가 세워진 것과 같기 때문이다.

나는 그리스도 안에 있다고 자신있게 말할 수 있던가.. 나에겐 분명한 소명이 살아 움직이고 있는가.. 다시 생각하며 새롭게 무장을 하라시는거 같다. 그렇게 해야겠다.

*말씀기도

십자가의 대속의 은혜를 담고 있는 예수님의 피는 모든 저주를 무력화하는 해독제입니다. 그 능력이 나의 심신과 범사에 충만하게 하시옵소서.

LIVING LIFE 바로가기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3:12

딤후 3:12 무릇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살고자 하는 자는 박해를 받으리라 신실한 신자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사는 사람이다. 신실한 신자는 세상에서 박해를 받기 쉽다. 그 박해는 은근한 따로부터 왕따, 혹은 비난이나 인신공격 등을 포함한다. 이유는 세상과 다른 길을 가기 때문이다. 야고보는 경건이란 ‘자기를 지켜 세속에 물들지 않는 것

디모데후서 3:1~2

딤후 3:1-2 너는 이것을 알라 말세에 고통하는 때가 이르러 사람들이 자기를 사랑하며 돈을 사랑하며 자랑하며 교만하며 비방하며 부모를 거역하며 감사하지 아니하며 거룩하지 아니하며 바울은 말세가 깊어질 수록 두드러지는 현상을 ‘자기 사랑’으로 본다. 이른바 자기 중심성이다. . 안타깝게도 모든 인간은 아담의 타락 이래, 이런 성향에 물든 세상에 태어나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