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매일 큐티 05.17 ㅣ사 65:1


사 65:1 나는 나를 구하지 아니하던 자에게 물음을 받았으며 나를 찾지 아니하던 자에게 찾아냄이 되었으며 내 이름을 부르지 아니하던 나라에 내가 여기 있노라 내가 여기 있노라 하였노라

나를 구하지 아니하던 자, 나를 찾지 아니한 자는 이방인을 의미한다. 선민을 자처하던 유대인들은 우상으로 인해 오히려 하나님에게서 멀어져 갔고, 지옥의 땔감 정도로 여겨지던 이방인들은 하나님 가까이 다가오게 되었음을 가리킨다. 당신의 이름을 부르지 않던 나라와 민족에게 다가가셔서 내가 여기 있노라 하신다. 그 덕에 이방인인 나도 하나님과 가까운 존재가 된 것이다. 율법을 받은 선민은 망했고 복음을 받은 이방인들은 구원받았다.

이스라엘은 이방인을 하나님께로 이끌 사명을 받았었다. 이스라엘은 유일하게 택함받은 것이 아니라 먼저 택함을 받은 것이다. 하나님을 증거함으로 열방을 이끌어 물이 바다를 덮음같이 여호와 하나님을 아는 지식이 이 땅에 충만하게 해야 했었다. 그러나 그들은 세상에 침몰되어 갔다. 바다에 떠있는 배처럼 세상에 있지만 세상에 속하지 않는 신앙공동체로 살면서 하나님과 하나님의 나라를 증거하기 원하셨다. 이스라엘이 그 소명을 버리자 하나님은 이방인들을 직접 상대하시기 시작하셨다.

복음을 품은 일꾼들을 보내심으로 하나님을 구하지 아니하던 자들로 물음을 갖게 하셨고, 하나님을 찾지 아니하던 자에게 당신을 드러내셨고 내가 여기 있노라, 나에게 오라 하셨다. 복음은 악수하자고 내미시는 하나님의 손이며, 숨어계셨던 하나님께서 당신을 찾아내라고 일부러 드러내신 옷자락이다. 복음을 전하는 일이 시급하다. 거기에는 영혼을 향한 하나님의 다급한 마음이 실려있기 때문이다. 구하지도, 찾지도, 부르지도 아니한 자에게 먼저 다가가시는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려야 한다.

*말씀기도

내가 여기 있노라는 말씀을 두 번씩이나 반복하시는 하나님의 조바심을 봅니다. 복음전하는 현장은, 복음 전하는 사람은 하나님의 표지판입니다. 하나님은 지금도 복음을 품은 사람들을 통해 ‘내가 여기 있노라’하십니다. 복음을 전하는데 힘쓰게 하시옵소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시편 43:5ㅣ3월 2일

시 43:5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낙심하며 어찌하여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그가 나타나 도우심으로 말미암아 내 하나님을 여전히 찬송하리로다 사람에겐 두 가지의 불안이 있다. 근원적인 불안과 환경에서 오는 불안이다. 근원적 불안은 창조주와의 불화한 상태에서 온다. 이는 중생을 통해 극복할 수 있다. 환경에서 오는 불안은 생존문

시편 42:6-7ㅣ3월 1일

시 42:6-7 내 하나님이여 내 영혼이 내 속에서 낙심이 되므로 내가 요단 땅과 헤르몬과 미살 산에서 주를 기억하나이다 주의 폭포 소리에 깊은 바다가 서로 부르며 주의 모든 파도와 물결이 나를 휩쓸었나이다 내 영혼이 내 속에서 낙심될 때가 있다. 원치 않은 일을 겪을 때, 혹은 원치 않았던 일들이 기억날 때이다. 그 일들은 먹장구름처럼 마음을 뒤덮어 소

요엘 3:21ㅣ2월 29일

욜 3:21 내가 전에는 그들의 피흘림 당한 것을 갚아 주지 아니하였거니와 이제는 갚아 주리니 이는 여호와께서 시온에 거하심이니라 유다가 피를 흘린 이유는 심판때문이다. 심판을 받은 이유는 우상을 숭배했기 때문이다. 우상숭배는 하나님에게 배신이었다. 경고도 있었고 회유도 있었다. 그러나 듣지를 않았다.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심판이 불가피했다. 이 때의 피흘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