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05.16 ㅣ사 64:8


사 64:8 그러나 여호와여, 이제 주는 우리 아버지시니이다 우리는 진흙이요 주는 토기장이시니 우리는 다 주의 손으로 지으신 것이니이다

여호와는 우리 아버지다. 우리는 주의 손으로 지어진 존재다. 여호와의 딜레마가 여기에 있다. 자녀이면서 범죄자인 인간을 어찌 할 것인가. 당신은 아버지이면서 또한 심판자이다. 죄를 지어 법정으로 끌려가는 자식을 보며 다 내 탓이요 내 잘못이라고 가슴을 치던 부모가 있었다. 잘못 가르친 까닭이라는 뜻이었을 것이다. 하나님은 심판하시면서 동시에 그 형벌을 대신 지신다. 아버지의 책임, 아버지의 사랑이 우선한다.

하나님은 내가 어떤 존재인지, 얼마나 허약한 존재인지 모르시는 분이 아니다. 여호와께서 처음부터 그렇게 지으시지는 않았지만 아담의 타락 이래 인간은 그렇게 되어버렸다. 물론 그것은 불순종하기로선택한 결과였다. 행복이 사라졌지만 아버지의 관계를 접으신 건 아니었다. 여전히 그 분은 나의 아버지시다. 나를 바로 인도하여야 하는 책무를 지니신 분이다. 나의 못됨과 별개로 하나님은 그 책무에서 벗어나실 수 없다. 구청에 가서 호적을 판다고 혈연이 끊어지지 않듯이 창조주요 아버지로서의 책임 역시 사라지지 않는다. 예수님은 탕자의 아버지를 통해 하나님 아버지의 마음을 엿보게 하셨다.

*말씀기도

주께서 나의 아버지가 되셔서 자녀된 저를 살피시니 감사합니다. 진흙같은 저를 다시 새롭게 빚어주시니 감사합니다. 인생길에서 종종 실족했던 부끄러움이 있지만 곳곳에 배인 아버지의 숨은 손길과 다시 빚으시는 인내와 긍휼을 감사합니다. 어떻게든 기회를 주시려하는 필사적인 사랑에 감사할 뿐입니다.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디모데후서 2:2

딤후 2:2 또 네가 많은 증인 앞에서 내게 들은 바를 충성된 사람들에게 부탁하라 그들이 또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 수 있으리라 복음의 흐름이 네 단계에 걸쳐 이어진다. 바울로부터 디모데에게, 그 다음은 충성된 사람들’에게, 충성된 사람들은 ‘또 다른 사람들’에게 복음을 가르친다. 바울은 사도이고 디모데는 목회자이니 ‘충성된 사람들’은 평신도 리더를 가리키며

디모데후서 1:8

딤후 1:8 그러므로 너는 내가 우리 주를 증언함과 또는 주를 위하여 갇힌 자 된 나를 부끄러워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의 능력을 따라 복음과 함께 고난을 받으라 바울은 복음으로 말미암은 고난을 수없이 겪었다. 고린도후서 11장엔 고난과 관련된 그의 자전적 고백이 진솔하게 담겨 있다. 복음을 전하며 복음을 사는 데에 고난이 따르는 이유는 세상의 저항과 반발 때

디모데후서 1:5-6

딤후 1:5-6 이는 네 속에 거짓이 없는 믿음이 있음을 생각함이라 이 믿음은 먼저 네 외조모 로이스와 네 어머니 유니게 속에 있더니 네 속에도 있는 줄을 확신하노라 그러므로 내가 나의 안수함으로 네 속에 있는 하나님의 은사를 다시 불일듯 하게 하기 위하여 너로 생각하게 하노니 디모데의 영성은 3절의 ‘청결한 양심’과 5절의 ‘거짓이 없는 믿음’에 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