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큐티 04.26 ㅣ사 51:10


사 51:10 바다를, 넓고 깊은 물을 말리시고 바다 깊은 곳에 길을 내어 구속 받은 자들을 건너게 하신 이가 어찌 주가 아니시니이까

이사야는 홍해를 갈라서 건너게 하신 하나님을 기억한다. 그랬다. 건널 수 없는 바다를 건너게 하셨다. 말이 안되는 일이 벌어진 것이다. 게다가 바다가운데 난 길의 물을 말리셨다. 걸어가기 좋게 하신 것이다. 구속받은 자들에게 베푸신 일이다. 나는 구속받았는가. 구속받았다면 내게도 일어날 수 있는 일이다.

말이 안되는 일들이 일어날 수 있다. 안되는 거 아닌가.. 하게 만드는 어떤 상황에서도 빠져 나올 수 있게 하시는 긍휼의 하나님 때문이다. 바다가 막았는데 그 바다를 가르신다. 가로막는 바다 같은 일들이, 그런 조건들이 간단없이 들이닥치는 데가 이 세상이다. 그러나 하나님은 통과하게 하신다.

그를 따르기로 작정한 사람들, 신뢰하기로 작정한 사람들에게는 말이 안되는 일들이 얼마든지 일어날 수 있다. 초자연적인 형태로든, 일상으로 포장되어 나타나든 문제가 첩경이 되게 하고 상승하는 계단이 되게 하시는 은혜가 있다. 순전히 전능하신 긍휼의 하나님 때문이다. 나는 오늘도 그 분과 함께 간다. 나는 지금 바다 한 가운데를 걸어가고 있다.

*말씀기도

검푸른 바다에 겁먹지 않게 하시옵소서. 그 바다를 지으신 하나님을 떠올리게 하시고 그 바다 한 가운데 길이 나게 하시는 말도 안되는 일을 기대하게 하소서. 말씀을 따르며 하나님을 신뢰하기에 힘쓰오니 제 인생에 넓고 깊은 물을 말려 주시옵소서,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방언(5) 고전 13:8 사랑은 언제까지나 떨어지지 아니하되 예언도 폐하고 방언도 그치고 지식도 폐하리라 예언과 방언은 그 활동이 그치는 때가 온다. 은사는 영원한 것이 아니라 한시적인 도구인 것이다. 이들은 생래 부패한 본성과 자기중심성으로 인해 하나님의 의중을 잘 헤아리지 못하는 연약함으로 인해 주어졌다. 또한 사탄의 공격과 세상의 미혹으로부터 자신

방언(4) 롬 8:27 마음을 살피시는 이가 성령의 생각을 아시나니 이는 성령이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를 위하여 간구하심이니라 성령께서 신자를 위해 대신 기도하시는 것을 ‘대도’라고도 한다. 방언은 대표적인 대도이다. 방언은 성령께서 하나님의 뜻대로 간구하시는 기도로서 나의 지성이 미치지 못하는 부분을 헤아리시고 채워주시려는 은총이다. 방언이 많을 수록 좋

방언(3) 고전 14:4 방언을 말하는 자는 자기의 덕을 세우고 예언하는 자는 교회의 덕을 세우나니 방언은 기도 방언이 있고 예언의 기능을 하는 방언이 있다. 후자의 경우에는 통역이 뒤따른다. 은사가 역동적이었던 초대교회에는 이런 사례가 흔했던 거 같고, 바울은 세 사람 이상을 넘지 않도록 하되 차례를 따라 조화롭게 통역할 것도 권했다(14:27). 개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