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고난주간 묵상(3)ㅣ요 13:14


요 13:14 내가 주와 또는 선생이 되어 너희 발을 씻었으니 너희도 서로 발을 씻어 주는 것이 옳으니라

크리스쳔 리더십의 핵심은 섬김이다. 그리고 섬김의 핵심은 존중에 있다. 각 사람은 그리스도의 형상을 품은 하나님의 자녀, 즉 로열패밀리다. 세족은 누가 더 크냐, 누가 더 옳으냐를 놓고 내밀하게 경쟁하는 제자들의 의표를 찌르는 가르침이다. 주님은 서로를 대하는 원리를 제시하신다. 서로의 발을 씻어주는 마음으로 대하라시는 것이다. 발은 하루를 지내면서 가장 먼저 더러워지는 곳이다. 당시 유대인들은 맨 발에 샌달 형태의 신을 신고 다녔다. 먼지 투성이일 수 밖에 없었고 그 발을 씻는 사람은 자신 아니면 종이었다. 세족은 누가 더 크냐를 재지 말라는 뜻이다.

공감은 상대의 신발을 신어보는 것이라 한다. 상대의 입장에 서보는 것이다. 발을 씻어주는 것과 같은 원리이다. 조금씩 조금씩 이런 마음으로 서로를 대하면 사랑의 가정, 사랑의 공동체를 이룰 수 있다. 평생의 신앙생활을 통해 이루어가야 하는 과제가 자기중심성 극복이다. 내 생각에 내 기준에 맞춰 달라는 마음의 소리가 없는 사람이 없다. 내가 변하고 내가 양보하는 노력이 없다면 사르트르의 말처럼 이웃은 지옥이 될 수 밖에 없다. 은혜는 그런 자기중심성을 넘어서서 사랑의 마음을 가지게 한다. 성령님은 그런 마음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다.

*은정 가족들에게

작은 교회는 변화를 가질 수 있는 새로운 기회입니다. 원리적으로는 큰 교회 안에서도 소그룹을 통해 변화는 가질 수 있으나 큰 교회 자체가 지닌 분위기를 넘기는 어렵습니다. 개척에 참여하는 기회를 주신 것은 변화를 위해서입니다. 은정은 생존에 초점을 두지 않습니다. 은정은 영성의 변화, 관계의 변화에 초점을 둡니다. 일시적 이벤트가 아니라 늘 서로 발을 씻겨주는 공동체로 세워나갑시다.

#정재우Joshua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삼상 4:21-22 이르기를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고 아이 이름을 이가봇이라 하였으니 하나님의 궤가 빼앗겼고 그의 시아버지와 남편이 죽었기 때문이며 또 이르기를 하나님의 궤를 빼앗겼으므로 영광이 이스라엘에서 떠났다 하였더라 사무엘에게 들린 음성 그대로 엘리 가문에 대한 심판이 집행됐다. 아울러 블레셋과의 전쟁에 패함으로 이스라엘에게서도 하나님의

삼상 3:10 여호와께서 임하여 서서 전과 같이 사무엘아 사무엘아 부르시는지라 사무엘이 이르되 말씀하옵소서 주의 종이 듣겠나이다 하니 여호와의 말씀이 희귀했던 시대에 새로운 시즌을 여시고자 사무엘을 부르신다. 하나님은 들어야 할 사람이 듣고 반응할 때까지 네 번을 부르셨다. 하나님의 음성에 반응하면서 한 시대가 가고 한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다. 마지막 사사

삼상 2:30 그러므로 이스라엘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내가 전에 네 집과 네 조상의 집이 내 앞에 영원히 행하리라 하였으나 이제 나 여호와가 말하노니 결단코 그렇게 하지 아니하리라 나를 존중히 여기는 자를 내가 존중히 여기고 나를 멸시하는 자를 내가 경멸하리라 엘리는 말 안듣는 아들들을 징계한 후, 하나님 앞에 회개하게 해야 했다. 하나님을 존중하

bottom of page